본문으로 바로가기
52908460 0242019060452908460 01 0101001 6.0.9-release 24 이데일리 49894034

'홍카콜라', 홍준표가 말한 故노무현 통편집?...배현진 "웬일"

글자크기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유시민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함께 출연한 ‘홍카레오’ 영상이 각각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가운데 ‘무삭제’ 촬영 영상을 공개하겠다고 밝힌 두 방송이 분량 차이가 나면서 일부 편집 의혹이 제기됐다.

4일 ‘유시민의 알릴레오’가 올라오는 유튜브 채널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에는 1회 1시간 13분 8초, 2회 1시간 25분 48초로 총 2시간 38분 56초 분량의 ‘홍카레오’ 영상이 올라왔다.

반면 홍 전 대표의 유튜브 채널 ‘TV홍카콜라’에는 1부 1시간 2분 32초, 2부 1시간 23분 52초로 총 2시간 26분 24초 분량의 영상이 올라왔다.

홍 전 대표의 채널에 올라온 영상이 약 12분 가량 짧다.

노무현재단 채널에 올라온 영상과 비교해보면 사회를 맡은 변상욱 국민대 초빙교수의 일부 발언과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및 민주당 지지층을 긍정적으로 언급한 부분 등이 생략됐다.

이데일리

유시민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이사장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3일 유튜브 공동방송을 통해 공개 ‘토론배틀’을 벌였다. 사진은 이날 밤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녹화영상 (사진=‘홍카레오’ 방송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홍 전 대표는 ‘홍카레오’ 녹화에서 노 전 대통령이 대선 경선을 치를 당시를 떠올리면서 “노 전 대통령이 당선된 것은 민주당이기에 가능했던 일”이라며 “민주당 지지층은 정치의식이 뛰어나다. 그래서 당시 노 전 대통령이 당선될 것을 알았다”라고 말했다. 그 이유로 “영남에서 30% 이상 득표할 후보를 찾아야 했기 때문에 당시에 노 전 대통령을 주목해야 한다고 했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홍카콜라’ 채널에 올라온 영상에선 이 부분이 빠져있다. 또 홍 전 대표가 “대한애국당의 태극기 집회가 한국당 집회 옆에 와서 방송하고 (방해했다)”라고 말한 부분도 사라졌다.

이에 대해 일각에선 ‘홍카콜라’ 측에서 홍 전 대표에게 유리한 쪽으로 편집한 것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홍카콜라’ 제작진 배현진 자유한국당 서울 송파을 당협위원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예고한 10개의 키워드 토론은 고지된 대로 무삭제 공개했다”라고 알렸다.

배 위원장은 “‘홍카레오’는 같은 장비로 함께 찍어 영상을 두 팀이 복사해 가져갔다. 원래 전혀 다른 두 버전을 만들기로 서로 기획했지만 양팀 다 시간이 너무 부족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동일 원본’을 가진 상대가 있는데 무슨 내용을 왜곡하려 하겠나”라며 “방송을 잘 몰라서 하신 귀여운 오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토론 전 나눈 ‘몸풀기 토크’는 너무 재밌어서 ‘스태프 에필로그’와 함께 저희 지금 열심히 ‘감독판’ 제작 중이다. 뜬금없이 웬일”이라고 반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