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712562 0092019052652712562 01 0106001 6.0.6-RELEASE 9 뉴시스 0

페루 중북부 강진…외교부 "현재 접수된 국민 피해 없어"

글자크기

"페루 현지 연락망, 영사콜센터 등에 피해 접수 안돼"

로밍 안전문자 발송해 현지상황 공유, 안전유의 당부

뉴시스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김지현 기자 = 외교부는 26일 페루 중북부에서 발생한 강진 이후 한국 국민의 피해 상황을 파악한 결과, 현재까지 접수된 한국인 인명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페루 지질연구소는 26일 오전 2시41분(현지시간·한국시간 오후 4시41분)께 페루 중북부 로레타주 라구나스에서 남동쪽으로 70km 떨어진 지역에서 규모 7.5의 지진(진원의 깊이 110km)이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미국 지질조사국에(USGS)에서는 리히터 규모 8.0으로 분석했다.

이날 오전 6시(현지시간·한국시간 오후 8시) 기준 구체적인 피해 상황은 알려지지 않았으며, 페루 당국은 피해 상황을 집계하고 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외교부는 주페루대사관이 지진 발생 인지 즉시 페루 관계당국, 공관 비상연락망, 한인회, 현지 파견 코이카 직원 등을 통해 한국 국민의 피해를 파악했고 현재까지 접수된 인명 피해는 없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날 오후 8시30분(한국시간)까지 주페루대사관과 영사콜센터를 통해 접수된 한국 국민의 피해 상황은 없었다고 부연했다.

외교부와 주페루대사관은 로밍 안전문자 발송, 홈페이지 등을 통해 현지 상황을 공지하고 안전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으며, 한국 국민 피해 상황이 확인되면 신속한 영사조력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AP통신에 따르면 이번 지진으로 인한 사상자나 큰 피해는 보고된 것이 없지만 진앙으로부터 멀리 떨어진 페루 수도 리마에서도 사람들이 공포에 질려 집을 뛰쳐 나왔고, 아마존 지역의 여러 도시에서 정전이 보고됐다고 보도했다.

fine@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