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50474 1112019052352650474 08 0801001 6.0.14-RELEASE 111 서울경제 0

LGU+, "5G 서비스, 10명 중 9명이 만족”

글자크기

‘V50 씽큐’ 듀얼 스크린용 콘텐츠 호평

LG유플러스(032640)가 5세대(5G) 콘텐츠를 체험한 사람 10명 중 9명이 만족감을 나타냈다고 23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이동형 체험관 ‘5G 일상어택 트럭’과 서울 강남 팝업스토어 ‘일상로 5G길’ 방문자의 만족도를 조사한결과 각각 90.4%, 88.3%로 집계됐다. 서비스별 만족도(복수응답 가능)는 ‘5G 일상어택 트럭’의 경우 ‘U+프로야구’(85.9%), ‘U+골프’(85%), ‘U+아이돌라이브’(82.8%), ‘가상현실(VR): 태양의 서커스’(81%), ‘VR: 스타데이트’(80.7%) 순이었다. LG유플러스의 한 관계자는 “LG전자의 듀얼스크린 5G 스마트폰 ‘V50 씽큐’에 최적화한 스포츠 콘텐츠 만족도가 특히 높았다”고 설명했다. 듀얼스크린을 이용하면 메인화면으로 실시간 중계를 보면서 보조 화면에서 경기장 줌인이나 홈 밀착 영상을 즐길 수 있다.

‘일상로 5G길’에서는 ‘VR게임’(77.6%), ‘VR: 만화방’(75.9%), ‘V50 듀얼게임’(75.1%), ‘아이돌라이브’(73%)의 만족도가 높았다. 20대의 경우 방문자의 절반 이상인 52.9%가 ‘V50’ 듀얼스크린을 기반으로 하는 ‘U+게임’을 이용했으며, 이 중 77.6%는 서비스에 만족감을 보였다.
/임진혁기자 liberal@sedaily.com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