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990462 0032019042251990462 02 0203002 6.0.1-hotfix 3 연합뉴스 0

'요양병원 안 가려는' 치매 아내 살해 80대 남편 체포

글자크기
연합뉴스

노부부(CG)
[연합뉴스TV 제공]



(군산=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치매를 앓는 아내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80대 남편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군산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80)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2시께 군산시 흥남동 주택에서 아내(82)에게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아내에게 요양병원 입원을 권유했으나, 아내가 저항하자 부엌에 있던 흉기로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범행 직후 아들에게 전화를 걸고도 아무 말도 하지 않았으며, 이를 수상하게 여긴 아들이 흥남동 자택을 찾아 현장을 보고 경찰에 신고했다.

10여년 전부터 아내 병시중을 해온 A씨는 이날 요양병원 입원 문제로 아내와 다툼을 벌이다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아내가 '요양병원에 가지 않겠다'고 소리치고 잠도 못 자게 해 순간적으로 화가 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와 자녀들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d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