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184130 0582019031451184130 07 0703001 6.0.1-hotfix 58 스포츠월드 0

DC 히어로 '샤잠' 개봉…"마블아 기다려라"

글자크기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DC 코믹스도 ‘유쾌한 히어로’가 탄생한다

‘샤잠’은 우연히 15살 소년이 ‘샤잠’이라는 주문을 외치고 최강 파워를 갖춘 슈퍼히어로로 거듭나면서 벌어지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이다. 강력한 힘과 슈퍼맨에게 맞아도 끄떡없는 내구력, 초고속 스피드, 번개를 다루는 전기 발사력, 고도의 비행까지 가능하다. 최강 히어로이지만 실제로는 소년이기 때문에 생기는 다양한 상황들을 통해 코믹한 블록버스터의 탄생을 알린다.

해외에서 최초 시사회로 공개된 후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슈퍼브로무비스닷컴(Superbromovies.com)에 따르면 “역대 DC 영화 중 ‘다크 나이트’ 이후 최고”라고 감탄했다. 이어 “대단히 웃기고 재밌는 영화다. 상승세로 접어든 DC가 홈런을 쳤다”고 만족감을 전했다.

해외 매체 포브스(Forbes) 역시 “스필버그가 슈퍼히어로 영화를 만든 것 같다”면서 모두가 좋아할 것이라 평했고, 아이지엔(IGN)는 “‘슈퍼맨’ 이후 가장 즐겁고 흥겨운 성장 드라마”, 긱스 오브 컬러(geeks of color)는 “액션과 유머가 넘치는 어메이징한 가족 영화”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영화의 제목인 ‘샤잠(SHAZAM)’의 철자는 솔로몬(Solomon)의 S, 헤라클레스의 H(Hercules), 아틀라스의 A(Atlas), 제우스의 Z(Zeus), 아킬레스의 A(Achilles), 머큐리의 M(Mercury) 등 샤잠이 가지게 된 능력치의 주인인 신들의 첫 글자를 따서 지은 이름이다.

‘라이트 아웃’과 ‘애나벨: 인형의 주인’으로 연출력을 인정 받은 천재 감독 데이비드 F. 샌드버그가 메가폰을 잡아 기대감을 더한다. ‘토르: 다크 월드’ 제커리 리바이와 스타 탄생을 예고하는 아역 배우 애셔 에인절과 영화 ‘그것’으로 얼굴을 알린 잭 딜런 그레이져, 그리고 ‘킹스맨’ 마크 스트롱이 새로운 빌런 캐릭터로 등장한다. 4월 초 개봉.

kimkorea@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