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016719 0672019030751016719 02 0205001 6.0.16-HOTFIX 67 아시아투데이 0 popular

용산구, 아이파크몰에 전통공에 홍보관 조성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김인희 기자 = 서울 용산구가 용산역 아이파크몰에 전통공예 홍보관 ‘공간(工間)-티(Tee)‘를 만든다고 7일 밝혔다. 전통공예문화 활성화를 위해서다. ‘공간-티’는 공예 ‘공(工)’, 사이 ‘간(間)’, 골프공이 멀리 나갈 수 있는 작은 받침 ‘티(Tee)’를 합친 말이다. 한국 공예문화 발전을 위해 디딤돌 역할을 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홍보관은 용산역 아이파크몰 동관 3층 디지털전문점과 신라면세점 사이 보행통로에 44m² 규모로 조성된다. 지난해 HDC아이파크몰이 건물을 증축하면서 구에 내놓은 공공기여시설이다. 구는 지난 달 HDC아이파크몰과 ‘공공기여시설 공간 활용 협약’을 맺었다. 아이파크몰이 설계 용역과 리모델링 비용을 부담키로 했다. 이달 착공해 5월에 문을 연다.

홍보관에는 스크린을 설치, 아이파크몰을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전통공예의 역사·문화·관광 정보를 제공하고 주요 공예품을 전시한다. 전담매니저를 채용, 공예품 판매에도 나설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용산역 아이파크몰은 일평균 5만여 명이 이용하는 지역 관광의 메카”라며 “외국인과 단체 관광객을 대상으로 우리문화를 적극적으로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공간 티는 용산공예관(용산구 이태원로 274)도 소개한다. 용산공예관은 전통문화 계승과 일자리창출, 문화관광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구가 한남동에 만든 이색 시설로 지하 3층, 지상 4층, 연면적 2800㎡ 규모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