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86196 1132019021350586196 02 0201001 6.0.16-HOTFIX 113 쿠키뉴스 0 popular

'버닝썬' 대표 8시간 조사 후 귀가…추가 조사 예정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클럽 내 마약 투약과 경찰과의 유착 등 의혹을 받고 있는 강남 클럽 '버닝썬' 이문호 대표가 경찰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13일 이 대표와 영업사장 한모 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약 8시간 동안 조사한 뒤 돌려보냈다.

경찰 관계자는 이 대표 등을 상대로 클럽의 운영체계, 경찰 유착, 버닝썬 내 성폭행 의혹 등에 대해 조사했다며 마약 투약 의혹 등 조사할 내용이 남아있어 추가적으로 조사가 이뤄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경찰은 클럽과 경찰관의 유착과 관련한 의혹이 가장 심각한 부분이라 판단해 클럽의 영업 관련 장부와 휴대전화 통화기록 등을 확보, 유착 의혹을 중점적으로 수사하고 있다.

또한 클럽 내에서 마약류가 유통,투약됐다는 의혹을 규명하기 위해 클럽 폐쇄회로(CCTV) 화면 분석과 함께 '물뽕'(GHB) 판매 사이트에 대한 수사도 병행하고 있다.

경찰은 클럽 내부에서 촬영된 것으로 보이는 유사성행위 동영상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다. 경찰은 촬영자를 특정하기 위해 클럽 관계자 1명을 참고인 자격으로 조사했으며 동영상 유포 사이트에 대해 수사하고 있다.

문창완 기자 lunacyk@kukinews.com

쿠키뉴스 문창완 lunacyk@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