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37086 0512019021250537086 01 0103001 6.0.16-HOTFIX 51 뉴스1 0 popular

나경원 "靑 5·18委 한국당 몫 재추천 요청은 정치적 판단"

글자크기

"진상조사위원 자격 요건 충분하다고 생각"

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워싱턴=뉴스1) 박기호 기자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1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당 추천 몫인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위원 3명 중 일부 인사들의 재추천 요청을 결정한데 대해 유감을 표하면서 "사실상의 정치적 판단"이라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미국 워싱턴 D.C.에서 방미 순방에 동행한 기자들과 만나 "우리는 (진상조사위원회에 추천한 위원들의) 자격 요건이 충분하다고 생각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다만 나 원내대표는 "방미 중이라 국내 현안에 대한 자세한 부분은 언급하지 않겠다"며 "귀국해서 결정하겠다"고 전했다.

전날 미국을 찾은 나 원내대표는 문희상 국회의장여야 5당 지도부 방미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나 원내대표는 12일 예정된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 등과의 면담을 마친 후에는 당 차원의 방미단 활동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한국당은 나 원내대표를 비롯해 이주영 국회부의장, 원유철 당 북핵외교안보특별위원회 위원장, 강석호 국회 외교통일위원장, 김재경 외통위 간사, 백승주 국방위 간사, 강효상 의원을 방미단을 꾸렸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오전에도 왈러스 그렉슨 전 미 국방부 동아태 차관보와 면담을 하는 등 독자 행보에 나서기도 했다.

나 원내대표는 "국회의장과 (방미 행보를) 같이 하면서 우리 일정은 그 사이사이에 할 것"이라며 이날 콜린 파월 전 국무장관을 만나기로 했다고 전했다.
goodday@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