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988781 0532019011249988781 01 0101001 5.18.26-RELEASE 53 노컷뉴스 0

군 인사 관련 靑 문서 '카톡 유출'…"관련자 3명 원대복귀"

글자크기

靑 "국방부 보도자료 배포 후 靑에 파견된 장교들이 내부 문서 임의 공유"

"카카오톡 통해 공유한 행위자는 靑 직원 아냐" 해명

CBS노컷뉴스 박성완 기자

지난해 말 대통령이 결재한 군 인사 관련 문서가 카카오톡을 통해 외부로 유출된 사실이 11일 뒤늦게 알려졌다.

이날 한 매체는 지난해 11월22일 군 주요 진급자 발표 당시, 보도자료에 담기지 않은 준장 진급자 명단 등 대통령 결재를 받은 청와대 내부 문서가 파일 형식으로 카카오톡을 통해 일부 군 간부들 사이에서 돌았다고 보도했다.

청와대에서 파견 근무를 하던 영관급 장교들이 해당 문서 복사본을 돌려봤고, 이 과정에서 경비대 소속 또 다른 장교가 문서 사진을 찍어 카카오톡으로 유통했다는 게 골자다.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이와 관련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에서 "지난해 11월 군 장성인사와 관련해 청와대 파견 영관급 장교 3명을 소속 기관에 복귀시킨 사실이 있다"고 밝혔다.

김 대변인은 "원대복귀 이유는 인사 발표 전 인사자료를 유출했기 때문이 아니라, 국방부에서 보도자료를 배포한 이후이긴 하나 파견 직원들이 내부 문서를 임의로 공유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청와대는 이런 사실을 확인해 관련자들을 소속 기관에 복귀시키고, 해당 기관에 통보했다"며 "'톡'(카카오톡)을 통해 공유한 행위자는 청와대 직원이 아니고, 소속 기관에서 자체 조사 및 절차를 진행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