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773165 0142018110948773165 02 0213001 5.18.13-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윤미근 의왕시의장 “행정감사 건설적 대안 제시”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의왕시의회 의정 연찬회. 사진제공=의왕시의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의왕=강근주 기자] 의왕시의회는 2018년 행정사무감사와 2019년 본예산 심의를 내실 있는 진행하기 위해 7일부터 9일까지 2박3일 동안 경상남도 통영에서 의정 연찬회를 진행했다.

이번 연찬회에선 오는 21일부터 시작되는 제2차 정례회에서 구성될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의원의 전문성과 의정역량을 높이고 제출된 각종 안건과 민원에 대한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의원들은 연찬회 기간 동안 집행부가 1년 간 운영한 주요 사업을 검토하며 예산 낭비 사항과 비효율적인 업무처리 상황에 대해 철저한 자료 분석과 심층토론을 진행했다.

이를 바탕으로 의왕시의회는 이번 행정사무감사에서 집행부의 정책 추진 성과 전반에 대해 꼼꼼히 깊이 있게 따져 본다는 방침이다.

특히 대규모 개발사업이 완료되는 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민원 해소와 사업 추진과정에서 미진한 부분은 없는지 면밀히 따져보고, 많은 사업비를 투입해 준공된 재활용센터 현대화 사업과 생활폐기물 자동집하시설의 운영현황 등을 살필 예정이다.

또한 최근 유치원 비리 운영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만큼 의왕시에서 위탁·운영 또는 보조금을 지원하는 시설과 사업에 대해서도 법령과 절차를 준수했는지, 관리·감독을 철저히 실시하고 있는지에 대해서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중점적으로 확인할 예정이다.

윤미근 의왕시의회 의장은 “비록 짧은 일정이었지만 내실 있는 연찬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의정활동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직무연찬, 워크숍, 타 의회 벤치마킹 등을 통해 효율적이고 창의적인 의정활동을 이끌어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민선7기 들어 처음 실시하는 행정사무감사와 본예산 심의인 만큼 철저한 준비로 잘못된 부분은 바로잡고, 개선할 부분은 건설적인 대안을 제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의왕시의회는 오는 11월21일부터 12월18일까지 28일 간에 걸쳐 제251회 제2차 정례회를 열고 행정사무감사와 2019년 본예산 심의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