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6339442 0232018071346339442 08 0801001 5.18.11-RELEASE 23 아시아경제 0

삼성전자 '갤럭시노트9' 공식 포스터 유출

글자크기
파란 폼팩터, 노란 S펜과 'The new super powerful Note'
예상 디자인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아
최대 차별점은 S펜이 될 것…최초 블루투스 장착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삼성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의 공식 포스터가 유출됐다. 12일(현지시간) 미국 유명 스마트폰 팁스터(tipster·유출자) 아이스 유니버스가 자신의 트위터에 갤노트9 공식 포스터를 업로드했다. 포스터에는 파란색 계열의 갤노트9 뒷면과, 노란색 계열의 S펜 그리고 'The new super powerful Note'(새롭고 강력한 노트)라는 문구가 담겨 있다.

이 포스터만으로 전체 갤노트9 제품의 디자인을 파악할 수는 없으나 기존 예상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우선 뒷면에서는 가로로 배열된 갤노트9의 카메라·지문센서 모듈을 볼 수 있다. 갤노트9은 1200만 화소 후면 듀얼카메라, 800만 화소 전면카메라를 탑재한 것으로 알려졌다.

갤노트9의 하단에는 USB-C포트, 3.5mm 헤드폰 잭, S펜 장착 공간 등이 있다. 곡면 글라스가 채용됐고 SAMSUNG 로고는 카메라·지문센서 모듈 바로 아래에 새겨졌다.

갤노트9과 전작 갤노트8의 최대 차이점은 S펜이라고 알려졌다. 갤노트9의 S펜은 처음으로 블루투스 기능을 탑재할 전망인데 펜 외에 카메라 촬영과 TV 등 가전 제품과의 연동을 위한 리모트 컨트롤러로 쓰일 가능성이 높다.

이외에 갤노트9은 6.4인치(2960×1440)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18.5대9 비율), 퀄컴 스냅드래곤 845·엑시노스 9810 칩셋, 4000mAh 배터리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상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9'의 부진으로 2분기 실망스러운 영업이익을 낸 만큼 갤노트9의 성공 여부는 매우 중요하다. 다만 갤노트8가 노트 시리즈의 대기 수요를 상당수 흡수한 것은 걸림돌이다. 또 가을 경 애플의 신형 아이폰이 출시되고 중국 화웨이와 샤오미가 아시아 지역을 벗어나 유럽 등에서 영향력을 높여가는 것은 삼성전자에 어려움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