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741283 0142018061445741283 08 0801001 5.18.12-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44647010

5G 주파수경매 15일 막 올린다…늦어도 18일 종료 예상

글자크기
5세대(5G) 통신 주파수경매가 막을 올린다. 하루 최대 6라운드 정도가 진행될 1단계 경매에 단판에 끝나는 2단계 경매를 감안하면 늦어도 오는 18일이면 주파수경매가 종료될 것으로 예측된다. 이번 주파수경매에서는 3.5㎓ 대역 280㎒ 폭, 28㎓ 대역 2400㎒ 폭이 나온다. 최저경쟁가격은 3.5㎓ 대역 2조6544억원, 28㎓ 대역 6216억원 등 총 3조2760억원이다.

파이낸셜뉴스

강학주 LG유플러스 공정경쟁담당 상무가 4일 오후 경기도 정부과천청사 과학기술통신부에서 5G 주파수 할당 신청서를 이상민 전파자원관리팀장에게 제출하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4일 정부 과천청사에서 '5세대 이동통신 주파수 경매 세부시행방안'을 발표했다. 주파수경매는 오는 15일 오전 9시부터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주파수 양을 결정하는 1단계 경매는 총 50라운드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50라운드에서도 경매가 종료되지 않으면 추가 라운드 1회를 시행해 밀봉 입찰로 주파수 양을 가리게 된다. 하나의 사업자가 최대한 확보할 수 있는 총량제한은 100㎒ 폭이다. 주파수의 위치를 결정하는 2단계 경매는 총 6가지의 경우의 수에 따라 사업자별로 밀봉 입찰을 진행해 최대 금액이 도출되는 조합으로 최종 낙찰을 실시한다.

주파수경매 일정은 1단계 경매에서 3.5㎓ 대역과 28㎓ 대역의 클락입찰을 동시에 개시하고, 1단계 경매가 오후 3시 이전에 종료되면 2단계 경매를 동일한 날에 진행할 방침이다. 만약 1단계 경매가 오후 3시 이후 종료되면 2단계 경매는 다음날로 연기된다. 총 50라운드로 예정된 1단계 경매는 하루 6라운드 정도가 진행될 것으로 관측된다. 업계에서는 이번 주파수경매가 늦어도 오는 18일이면 모두 종료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1단계 경매의 가격증분은 매 라운드 시작가격의 0.3%~0.75% 내에서 결정될 것"이라며 "주파수 수요와 공급이 동일해지는 시점에 경매가 종료되므로 제시가격입찰과 금액선택입찰 등을 두고 이통사들이 가장 합리적인 선택을 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