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187589 0092018051745187589 07 0701001 5.18.7-RELEASE 9 뉴시스 0

'목욕의 신'등 K-Story, 중국 대륙 감성 녹였다

글자크기

한콘진, 베이징서 ‘2018 K-Story in China’ 피칭 행사

국내 우수 스토리 10편 소개…비즈니스 112건 성사

뉴시스

【서울=뉴시스】 2018 K-Story in China 피칭 행사전경



【서울=뉴시스】 박현주 기자 = 국산 스토리 콘텐츠들이 중국 대륙에서 막강한 경쟁력을 선보이며 다시 한 번 해외 시장 진출의 초석을 다졌다. 참신한 아이디어와 탄탄한 구조가 돋보인다는 평가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김영준)이 주관한 ‘2018 K-Story in China’가 지난 15일 중국 베이징에 위치한 한콘진 북경 비즈니스센터에서 현지 바이어 119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올해로 5회를 맞은 ‘2018 K-Story in China’는 ▲국내 우수한 원천 스토리를 중국 현지 콘텐츠 제작사, 투자사 및 배급사에 소개하는 피칭 행사와 ▲판권 수출과 공동제작 등을 논의할 수 있는 1:1 비즈니스 상담으로 구성됐다.

◆ '목욕의 신' 등 K-스토리, 중국 바이어 사로잡아

피칭 행사에는 탄탄한 스토리를 갖춘 국내 작품 10편이 참가했다.

지난 2015년 대한민국스토리공모대전에서 작품성을 인정받고 동화책으로 출간된 '말라깽이 돼지 애니'와 네이버 중국 웹툰 플랫폼에서 연재돼 조회수 1위, 별점 9.6점을 기록하며 큰 인기를 끈 '목욕의 신', 2016년 tvN을 포함해 전 세계 63개국에 동시 방영된 동명 드라마의 원작 소설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등 다양한 분야의 작품이 소개됐다. 특히 이 자리에는 알리바바, 요우쿠, 텐센트, 광선미디어 등 중국의 대표적인 문화콘텐츠 기업 총 68개사 바이어들이 참석해 K-스토리에 대한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이어서 진행된 1:1 비즈니스 상담회에서는 국내 참가사와 중국 현지 문화콘텐츠 기업 간 총 112건의 비즈니스 매칭이 성사된 가운데, 판권 수출과 공동제작, 투자 등 실질적인 사업화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2018 K-Story in China 행사 중 1대1 비즈니스 상담



◆ 피칭 및 비즈니스 상담 통해 우수 스토리 적극 알려

피칭에 참가한 아이뉴컴퍼니 이윤진 대표는 “이번 행사는 우리 스토리 콘텐츠를 중국 현지 바이어에게 적극적으로 알릴 수 있었던 좋은 기회인 동시에 중국 내 트렌드를 명확하게 파악하는 계기가 됐다”며 “중국 바이어와의 이번 비즈니스 교류를 기반으로 실질적인 사업화 결과가 나오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영준 한국콘텐츠진흥원장은 “이번 ‘2018 K-Story in China’ 행사를 통해 한·중 문화콘텐츠기업 간의 비즈니스 교류가 성공적으로 이루어졌다”며 “앞으로 국내의 우수한 스토리가 중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를 사로잡는 글로벌 콘텐츠로 거듭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K-Story in China’는 지난 2014년 첫 행사에서 영화 '블라인드'의 한·중 합작 리메이크 제작을, 2015년에는 웹툰 '꽃미남 어린이집'판권 수출 계약 체결 등의 성과를 올린 바 있다.

hyu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