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316316 0722018021543316316 03 0301001 5.18.1-RELEASE 72 JTBC 0

실업자 다시 백만명 넘었다…50대도, 취준생도 '알바생'

글자크기

[앵커]

다음소식입니다. 지난달 1월의 실업자수가 5개월 만에 다시 백만명을 넘겼습니다. 이들은 아르바이트 일자리로 몰리고 있습니다.

구희령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도 고양의 한 주유소.

58살 이기은 씨는 계산대 보랴 손님 차에 기름을 넣으랴 바쁩니다.

이 주유소는 아르바이트 직원 절반이 이 씨 같은 50대입니다.

[이기은/주유소 아르바이트 직원 : (주유소 아르바이트 직원 중에) 나이 드신 분들이 많이 있어요. 춥고 더운 데에서 일을 안 하려고 하기 때문에 아이들이… (제가) 쉬기에는 좀 아직은 젊죠.]

아르바이트를 찾는 50대는 4년만에 7배로 늘었습니다.

특히 1년 넘게 일할 곳을 찾는 경우가 많습니다.

3년째 일자리를 찾고 있는 25살 취업준비생도 아르바이트를 하느라 더 바쁩니다.

[취업 준비생 : 호텔에서 1년 정도 아르바이트하고 있어요. 생활은 충분히 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주변 친구들 얘기 듣고 당연히 취업해야 하니까 준비하는 것도 있어요.

이렇게 취업이 될 것이란 기대가 그리 크지 않지만 주변 눈치에 취업 준비생으로 남아있는 '쇼윈도 취준생'이

10명 중 4명이 넘는다는 조사 결과도 나왔습니다.

중장년층의 조기퇴직, 여기에 청년 실업률까지 고공행진하면서 아르바이트 일자리만 붐비고 있습니다.

(영상디자인 : 곽세미)

구희령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