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461543 0512017111441461543 07 0709001 5.17.8-RELEASE 51 뉴스1 34514616

홈카페 전성시대, 유명 바리스타 ‘올라퍼슨’의 시그니처 레시피 제안

글자크기
(서울=뉴스1) 김수경 에디터 = 최근 집에서도 손쉽게 커피를 즐기는 ‘홈카페’ 열풍이 계속되고 있다. 이는 집에서도 간편하게 자신의 취향에 맞는 커피를 더욱 경제적으로 즐기려는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No.1 캡슐커피 브랜드 네스카페 돌체구스토는 커피 애호가들의 다양한 커피 취향을 만족시키기 위해 네스카페 돌체구스토의 커피 크리에이터이자 세계적인 바리스타 ‘올라퍼슨(Ola Persson)’이 제안하는 특별한 레시피를 소개했다.

뉴스1

네스카페 돌체구스토 제공©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라퍼슨은 국가 바리스타 연맹(National Barista Championship) 총괄 심판이자 15년간 네스카페 돌체구스토의 앰배서더로 활동 중인 월드 클래스 바리스타로, 지난 9일에 시작한 ‘2017 서울 카페쇼’에 ‘참가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했다.

행사 기간 동안 올라퍼슨은 커피에 관심을 갖고 현장을 찾은 방문객들을 위해 세계 각국을 다닌 커피 크리에이터로서의 경험과 커피 스토리를 공유하고 네스카페 돌체구스토 캡슐 커피를 활용한 시그니처 레시피를 선보이는 ‘바리스타 쇼’를 진행하며 뜨거운 반응을 일으켰다.

특히 행사 기간 동안 큰 호응을 얻은 ‘팝콘 프라페라떼’는 캡슐 에스프레소에 생크림과 팝콘 시럽을 넣고 블렌딩해 달콤한 생크림과 짭짤한 팝콘이 조화롭게 어울려 한국인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또한 ‘코코넛 라떼’는 캡슐 에스프레소에 코코넛 코코넛 시럽과 우유, 생크림을 넣고 흔들면 된다. 코코넛 원료가 함유돼 고소하고 부드러운 맛을 느낄 수 있다.

뉴스1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에스프레소 모히또(Espresso Mojito)’는 라임즙과 모히또 민트 시럽을 넣은 캡슐 에스프레소에 라임 조각과 민트 잎을 올리면 된다. 비주얼만큼이나 색다른 커피의 맛을 선사한다. 에스프레소 아마레또(Espresso Amaretto)는 휘핑크림과 아몬드 향의 아마레또 시럽을 활용하여 향긋하고 달콤한 맛을 음미해 볼 수 있다.

마지막 ‘에스프레소 볼케이노(Espresso volcano)는 오렌지 껍질과 홍고추 슬라이스를 담은 잔에 캡슐 에스프레소를 추출한 후 연유 30g을 담으면 된다. 연유의 달콤함과 오렌지의 상큼함, 홍고추의 매운맛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독특한 맛을 자아낸다. 이 외 다양한 레시피를 선보여 개인의 취향과 기호에 맞게 즐길 수 있는 커피를 제안했다.

한편, 올라퍼슨(Ola Persson)은 2006년부터 유럽 스페셜티 커피협회(SCAE: Specialty Coffee Association of Europe) 멤버로 활동하면서 국가 바리스타 연맹(National Barista Championship)에서 감각 부분 심판을 맡아오다 2011년부터는 총괄 심판을 보고 있다.

[news1] ‘푸드·요리·맛집·다이어트’ 뉴스 제보 - food@news1.kr
food@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