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705474 0242017081339705474 02 0201001 5.17.1-RELEASE 24 이데일리 0

이철성 경찰청장, "국민 질책 엄중히 받을 것" 대국민 사과

글자크기

이 청장 "자성의 계기 삼을 것…경찰 개혁 추진 약속"

김부겸 행안부 장관, 警 지휘부 경고·질책

이데일리

[이데일리 김보영 기자] 이철성 경찰청장은 13일 최근 경찰 수뇌부 간 빚어지고 있는 갈등 양상과 관련, “국민 여러분께 따가운 질책을 엄중히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청장은 이날 오후 3시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전국지휘부회의에서 “갈등으로 인해 국민에게 걱정을 끼친 점 부끄럽고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청장은 “경찰 조직의 책임자로서 깊이 반성하며 자신을 포함한 지휘부 모두가 심기일전해 국민 안전을 지키는 본연의 임무에 매진하겠다”며 “이번 일을 자성의 계기로 삼아 성숙하고 새로운 모습을 거듭나겠다”고 강조했다. 또 “민생 치안과 경찰 개혁 추진을 약속하며 거듭 국민들께 사과 말씀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회의는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경찰 지휘부를 전격 소집하면서 이뤄졌다.

지난해 촛불집회 당시 ‘민주화의 성지’ 관련 광주지방경찰청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게시글 삭제 지시 의혹을 둘러싸고 이 청장과 당시 광주청장인 강인철 중앙경찰학교장 사이에 벌어지고 있는 진실 공방과 관련한 갈등을 봉합하기 위해서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