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199682 1102017071839199682 08 0801001 5.16.13-RELEASE 110 조선비즈 0

"LG 인공지능 로봇 청소기, 어린이 수준 인지력 갖췄다"

글자크기
조선비즈


LG전자는 "올 2월 인공지능(AI) 기능을 탑재해 출시한 로봇청소기가 최근 서울대 시험에서 어린이 수준의 인지 능력을 갖춘 것으로 평가됐다"고 17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자사의 로봇청소기 '로보킹 터보플러스<사진>'는 인지·판단·행동 등 3개 분야 100여 개 항목 평가에서 70점 이상을 받았다. 장애물 인식과 거리 측정, 물체 인식 기능에서 다른 회사 제품보다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았다는 것. 예를 들어 청소 중 사람의 발이 앞에 있을 땐 멈춰 서 약 3초간 기다리고, 멀티탭이 가로막을 땐 억지로 넘어가지 않고 우회하는 단계에 이르렀다는 설명이다.

LG전자 관계자는 "유인원 수준이라는 평가를 받았던 기존 모델의 경우 높이 1~2㎝ 장애물을 넘어가다가 고장이 나는 경우가 있었지만 새 모델은 3만3000개 분량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딥러닝(deep-learning·심층 학습) 기술을 탑재하면서 훨씬 똑똑해졌다"며 "지금까지 더듬이로 장애물을 감지했다면 이제는 사람처럼 눈으로 보고 판단하게 됐다는 의미"라고 말했다.

'로보킹 터보플러스'는 올 2월 AI 기능 탑재 후 반년 만에 가격이 100만원을 웃도는데도 불구하고 국내에서만 3000대가 판매되며 인기를 끌고 있다. 조만간 해외시장도 본격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조재희 기자(joyjay@chosun.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