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9192189 0092017071739192189 01 0101001 5.17.7-RELEASE 9 뉴시스 0

통일부 "종편 출연 탈북女 재입북 경위 조사 중"

글자크기
뉴시스

//첨부용//재입북_1


뉴시스

//첨부용///재입북_2


【서울=뉴시스】김지훈 기자 = 통일부는 17일 북한의 대남 선전매체에 재입북했다고 주장하는 탈북민이 등장한 데 대해 관련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이날 "관계기관에서 재입북 경위를 조사 중에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지난 16일 북한 대남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는 '반공화국 모략선전에 이용되었던 전혜성이 밝히는 진실'이라는 제목의 좌담회를 내보냈다.

이 영상에 출연한 전혜성이라는 여성은 자신이 지난 2014년 1월에 탈북해 올해 6월까지 남측에 있었으며, 지난해 12월부터는 종합편성 채널 TV조선의 '모란봉클럽'에 '임지현'이라는 가명으로 출연했다고 주장했다.

이 여성은 자신이 돈을 벌 수 있다는 환상을 갖고 탈북했으나 현실은 육체·정신적 고통을 겪어야 했으며, 돈을 벌기 위해 출연한 종편 방송에서 한 말은 모두 거짓말이라고 선전했다. 또한 나머지 출연자들도 모두 방송에서 시키는 대로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 여성은 공개된 '좌담회' 영상에서 자신이 씻지 못할 죄를 지었다고 울먹이기도 했다.

함께 출연한 김만복이라는 이름의 한 남성 또한 방송이 모두 모략된 것이라고 비난했으며, 강철환 북한전략연구센터 소장 등 대외 활동을 활발하게 하는 탈북민들을 언급하며 비난하기도 했다.

jikime@newsis.com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