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8596449 0512017061738596449 04 0403001 5.16.11-RELEASE 51 뉴스1 38578440

트럼프 "웜비어, 정말 끔찍한 일 겪어"…국민적 기도 호소

글자크기
뉴스1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서 연설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진탄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지난해 북한에 억류됐다 이번주 혼수상태에서 풀려난 미 대학생 오토 웜비어(22)를 위해 전 국민적인 기도를 호소했다.

AFP 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마이애미에서 쿠바 관련 연설을 시작하면서 "나와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 매우 유능한 팀이 함께 웜비어를 부모의 품에 안길 수 있도록 한 것에 기쁘게 생각한다"며 "그에 일어난 일은 정말 끔찍한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이제 그를 매우 사랑하는 사람들이 옆에서 돌볼 수 있게 됐다"며 그를 위한 국민들의 위로와 기도를 촉구했다.

웜비어 의료진은 전날 그의 뇌가 심각한 손상을 입었다면서도 원인을 규명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웜비어는 버지니아 주립대에 재학 중이던 지난해 1월 평양 관광을 갔다가 반국가행위를 한 혐의로 15년의 노동교화형을 선고받았다.
jjtan@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