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7473573 0772017042137473573 07 5.16.1-RELEASE 77 텐아시아 0

심은경 “최민식 선배, 경외심 느껴져… 두렵기도 하다”

글자크기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텐아시아

심은경 / 사진=쇼박스 제공

심은경이 최민식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심은경은 21일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특별시민’(감독 박인제) 인터뷰에서 “나는 최민식 선배처럼은 못할 거 같다는 느낌을 받을 때가 있다. 이미 연기와 물아일체가 된 거 같다. 어디서 그런 에너지가 나오는 건지 모르겠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최민식 선배는 이미 경지를 뛰어넘은 거 같다. 연기를 할 때 기에 압도되는 부분들이 많았다”면서 “그런데 내가 맡은 박경은 변종구를 어려워하지만 자기의 주장을 얘기하는 것처럼, 나도 으쌰으쌰해서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심은경은 “최민식 선배는 촬영장만 벗어나면 완전히 다르다. 농담도 많이 건넸는데, 처음에는 어떻게 받아야 할지 몰랐었다. 지금도 유연하게 받아치지는 못하지만 확실히 편해진 부분들이 있다”면서 “촬영 하면서 격려를 많이 해줬다. 경외심이 든다. 존경하는 건 당연하고 너무 대단하다. 두려운 느낌도 준다”고 덧붙였다.

‘특별시민’은 현 서울시장 변종구(최민식)가 차기 대권을 노리고 최초로 3선 서울시장에 도전하는 치열한 선거전 이야기다. 심은경은 겁 없이 선거판에 뛰어든 광거 전문가 박경 역을 맡아 흔들림 없는 연기를 선보였다. 오는 26일 개봉.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