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80484 0032017032136780484 03 0201001 5.17.1-RELEASE 3 연합뉴스 0

성남시 교통상황실 CCTV로 버스운전자 교육

글자크기
(성남=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경기도 성남시가 교통상황실 CCTV 화면을 활용해 버스 운전기사 교육을 진행한다.

성남시는 오는 5월 17일까지 시청 8층 유시티(U-city) 교통상황실에서 버스 운전기사 1천726명이 참여하는 '안전운전 마인드 향상 교육'을 한다고 21일 밝혔다.

교육 대상은 3개 시내버스 업체의 운전기사 1천297명, 13개 마을버스 업체의 운전기사 429명이다.

공무원이 운수업체를 직접 찾아가 소양교육을 하던 종전 방식에서 벗어나 교통상황실의 CCTV 화면에 잡히는 버스·택시의 불법행위, 단속 현장, 버스 정류장 질서 상태를 직접 지켜보며 교육을 받는다.

운전자 스스로 경각심을 갖게 하려는 의도다.

U-city 교통상황실에서 포착되는 모든 시내버스의 움직임을 보며 운수 종사자들은 안전운전과 정류장 질서에 대한 '스스로 맞춤형 교육'을 받는다.

이어 교통도로국 회의실에서 4개 분야 23개 항목별로 분석한 버스 민원 빅데이터 자료와 버스정책 비전 등에 대한 강의를 듣는 방식의 2차 교육이 이뤄진다.

이번 교육 프로그램은 지난 1월 11일부터 시작돼 이달 20일까지 9개 운수업체의 815명이 참여했다. 앞으로 7개 운수업체 911명에 대한 교육 일정이 남아있다.

김차영 성남시 대중교통과장은 "교육 효과를 높여 다른 지방자치단체와 차별화된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성남시 U-city 교통상황실 버스운전자 교육
[성남시 제공]



ktki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