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780255 0672017032136780255 02 0211001 5.17.5-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식품용 유리용기는 금속 수세미로 닦으면 안돼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김시영 기자 = 식품용 유리용기 세척시 금속 수세미나 연마제가 첨가된 세제를 사용해서는 안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21일 이같은 내용의 ‘식품용 유리제 기구·용기 안전 사용법’을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가열조리용 유리제는 직화용·오븐용·열탕용·전자레인지용으로 구분 되는 만큼 용도에 맞게 사용해야 한다.

직화용은 급격한 온도 변화가 있으면 파손될 수 있어 뜨거운 상태로 차가운 행주나 물에 닿지 않도록 해야 한다. 전자레인지에 유리용기를 넣어 가열할 때는 마이크로파가 통과할 수 있는 용기인지 확인해야 한다. 크리스털 유리제는 산화납을 사용해 만드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피클·과일주스·와인 등 산성 식품을 넣어 장기간 보관해서는 안 된다. 크리스털은 음식을 제공하는 용도로 사용해야 한다.

새로 구매한 크리스털은 사용하기 전에 식초를 넣은 물에 24시간 담가 세척하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식품을 보관하거나 조리하기 위해 유리제를 살 때는 ‘식품용’인지 확인해야 한다. 식품용 유리제 사용법은 식품안전정보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