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6094459 0032017021536094459 02 0201001 6.0.16-HOTFIX 3 연합뉴스 0 popular

'남산 기슭' 해방촌 108계단에 경사형 엘리베이터 설치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남산 아래 첫 마을'로 불리는 해방촌으로 가는 108계단에 경사형 엘리베이터가 설치된다.

서울 용산구는 올해 하반기부터 용산2가동 신흥로 108계단에 서울시 특별교부금 28억원을 활용해 경사형 엘리베이터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해방촌 신흥로 108계단 [서울 용산구 제공=연합뉴스]



108계단은 1943년 일제가 남산에 경성 호국 신사를 지으면서 참배길로 조성한 곳이다.

계단은 현재 주민 통행로로 쓰이고 있다. 2013년 계단 주변에 각종 벽화가 그려지고 해방촌이 독특한 분위기로 인기를 끈 뒤에는 관광객도 크게 늘었다.

이 지역은 높은 지대에 계단이 많아 노약자·장애인 등 보행 약자 이동이 쉽지 않다는 민원이 계속 제기돼왔다.

구 조사에 따르면 108계단 유동인구는 하루 평균 1천82명이고, 노약자·학생 비율이 36%에 달했다.

용산구는 4월 해방촌 인근에 3.4㎞ 역사문화탐방로 등을 조성하는 '해방촌 테마 가로' 사업과 함께 경사형 엘리베이터 설치를 진행한다.

5월 주민설명회를 열고 하반기 본격적인 공사를 시작한다.

연합뉴스

남산에 설치된 경사형 엘리베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구는 경사형 엘리베이터 설치가 보행 약자 등 주민과 관광객 편의를 높이고 부산 개항 가도의 같은 사례처럼 지역 명소로 떠올라 마을탐방객 유치와 골목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최근 젊은이들의 해방촌 '순례'로 마을에 활기가 돌고 있다"며 "걸어서 해방촌 곳곳을 누빌 수 있도록 이동편의시설 설치와 테마 가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kkim@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