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27548593 0222015122427548593 08 0804001 5.18.26-RELEASE 22 매경게임진 0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신임 대표 선임…자회사 게임즈는 이형백 대표

글자크기
이스트소프트(047560)는 24일 이사회 의결을 통해 신임 대표이사로 현 SW사업총괄 정상원 부사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또한 100% 자회사 이스트게임즈의 신임 대표로는 이스트소프트 경영지원본부장 및 CFO 이형백 부사장을 선임했다.

매경게임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신임대표(좌)와 이스트게임즈 이형백 신임대표(우).>

이스트소프트는 이번 신인 대표이사 선임에 맞춰 조직개편을 단행해 이스트소프트(SW, 보안), 이스트게임즈(온라인게임, 모바일게임), 줌인터넷(검색포털) 등 3개 사업 분야를 집중 공략한다.

이스트소프트측은 “기존 김장중 대표이사가 본사 및 자회사의 대표를 겸직하며 사업을 총괄하던 체재에서 사업분야별 전문성과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각각 회사의 신임 대표이사 선임을 단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정상원 신임 대표는 서울대학교 수학과를 졸업하고 1999년 이스트소프트에 입사해 알툴즈 사업 총괄에서부터 알약 개발, 줌닷컴 포털 비즈니스 등 회사의 주요 사업분야를 성공적으로 견인해온 핵심 인물이다.

정 신임 대표는 보다 집중하고 몰입할 수 있는 경영환경을 구축하고 모바일, 비전인식, IoT 분야에서 다음세대 SW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신규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주력할 계획이다.

이스트게임즈 이형백 신임 대표는 한양대학교 경영대학원 석사과정을 졸업하고 2000년 이스트소프트에 합류해 지난 15년여 간 이스트소프트의 사업 대부분에 관여를 하며 김장중 대표이사의 최 측근으로서 사업 개발을 주도한 인물이다.

특히 2008년 이스트소프트의 코스닥 상장 이후에는 재무담당 최고 책임자(CFO)도 함께 역임하며 경영에 필요한 재무적 역량도 두루 갖췄다고 평가 받고 있다고 이스트소프트측은 소개했다.

한편 정 신임 대표 등은 내년 1월 1일부터 임기를 시작하며 지난 23여년간 이스트소프트를 이끌어왔던 김장중 창업자는 이사회 멤버로서 각 신임 대표이사들의 경영을 지원한다. 줌인터넷은 현 박수정 대표 체제를 유지한다.

[매경게임진 임영택기자 ytlim@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