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4 (수)

뉴진스, 일본도 집어삼킬까…'슈퍼내추럴' 내일 발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뉴진스가 '슈퍼내추럴'로 일본에서 데뷔한다./어도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그룹 뉴진스(NewJeans)가 일본 데뷔 싱글 '슈퍼내추럴(Supernatural)'을 오는 21일 오후 1시 발매한다.

이 앨범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슈퍼내추럴'과 수록곡 '라이트 나우(Right Now)' 그리고 각 곡의 연주곡 등 총 4곡이 실린다.

노스탤지어 감성이 돋보이는 뉴 잭 스윙 스타일의 타이틀곡 '슈퍼내추럴'은 '팝스타' 퍼렐 윌리엄스(Pharrell Williams)가 크레딧에 이름을 올렸다. 또 선공개된 '라이트 나우' 뮤직비디오도 반응이 뜨겁다. 드럼 앤 베이스 장르의 빠른 비트감과 멤버들의 통통 튀는 보컬이 특징인 이 곡은 앞서 CM송으로 일부 공개돼 이미 입소문을 타고 있다.

매번 획기적인 프로모션과 협업으로 센세이션을 일으킨 뉴진스는 이번 일본 데뷔도 화려하게 알린다. 무라카미 다카시(Murakami Takashi), 히로시 후지와라(Hiroshi Fujiwara) 등 문화예술계 거장들과의 협업하는 것. 무라카미 다카시와는 그의 시그니처 플라워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히로시 후지와라와는 티셔츠, 반다나, 모자, 가방 등 스트리트 패션 아이템을 함께 작업해 전 세계 Z세대 취향을 저격했다.

뉴진스는 그간 애플, 코카-콜라, 파워퍼프걸 등 글로벌 브랜드들과 여러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진행하며 컬래버레이션 그 이상의 가치를 창출했다. 서로의 정체성을 잃지 않으면서 새로운 차원의 결과물을 내는 뉴진스의 협업 방식이 이번에도 통할 가능성이 크다.

일본 데뷔와 동시에 진행되는 도쿄돔 팬미팅이 뉴진스의 위상을 증명한다. 뉴진스는 데뷔 전부터 많은 응원을 보내준 버니즈(팬클럽)에게 보다 더 가깝게 다가가고자 데뷔 쇼케이스라는 기존 틀을 벗어났다. 이 도쿄돔 팬미팅은 평일(6월 26~27일)에 진행되는 행사임에도 전 회차 티켓이 매진됐다.

뉴진스는 일본 대표 음악방송 프로그램에 잇따라 출연하며 현지 활동에 박차를 가한다. 이들은 21일 아침 방송 후지TV '메자마시테레비'와 '메자마시 8'을 시작으로 같은 날 TV 아사히 '뮤직 스테이션', 22일 니혼TV 'with MUSIC', 24일 TBS 'CDTV 라이브! 라이브!', 내달 3일 후지TV 'FNS 가요제', 내달 13일 TBS '음악의 날 2024' 등에서 신곡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