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이슈 배구 황제 김연경

김연경 없는 여자배구, 숙적 일본에 3G 연속 셧아웃 패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12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린 발리볼네이션스리그 3주차 경기에서 일본에 0-3으로 패한 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 사진 국제배구연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 여자배구가 적지에서 일본에게 0-3으로 패했다. 최근 일본전 3연패다.

페르난도 모랄레스 감독이 이끄는 여자 배구 대표팀은 12일 일본 후쿠오카 마린메세에서 열린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3주차 첫 경기에서 일본에 세트 스코어 0-3(16-25, 16-25, 23-25)으로 졌다. 1주차 4차전에서 태국을 3-1로 이긴 뒤 5연패를 당한 한국은 1승 8패(승점 4)를 기록했다. 이로써 한국은 예선 상위 7개팀과 개최국 태국까지 8개국이 나서는 파이널 라운드 진출이 좌절됐다.

한국은 지난 2021년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여자배구 조별리그 4차전에서 3-2로 이긴 이후 일본 상대로 3연패했다. 세 경기 모두 0-3 완패다.

한국은 일본 특유의 빠른 공격을 전혀 막아내지 못했다. 일본은 에이스 고가 사리나에게 쏠리지 않고 하야시 고토나와 이시카와 마유에게도 골고루 공격을 분배했다. 이시카와가 16점, 고가가 15점, 하야시가 14점을 올렸다. 높이에서도 되려 밀렸다.

중앙일보

12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린 발리볼네이션스리그 3주차 경기에서 공격하는 일본의 에이스 고가 사리나. 사진 국제배구연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은 범실 10개만 저질렀으나 서브 리시브가 흔들리면서 모랄레스 감독이 원하는 다양한 공격루트를 활용하지 못했다. 정지윤(현대건설)이 양팀 통틀어 최다인 17점을 올렸으나 나머지 날개공격수들이 부진했다. 그동안 주포로 활약했던 강소휘(도로공사)는 6점, 주장 박정아(페퍼저축은행)는 1점에 머물렀다.

한국은 1세트와 2세트를 쉽게 내줬다. 일본은 서브로 한국을 흔들면서 퍼펙트 리시브가 되지 않더라도 빠른 템포의 공격을 시도했다. 한국 블로커들은 이에 대응하지 못했고, 일본 선수들은 대부분 원블록 상태에서 공격하며 득점을 올렸다.

그러나 3세트에서 한국의 블로킹이 터졌다. 세트 초반에만 블로킹 2개가 나오면서 리드를 잡았다.그러나 20-17에서 리시브가 흔들리며 연속 4점을 내줘 역전을 허용했고, 결국 이시카와를 막지 못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중앙일보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