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이혼' 서유리, 전남편 저격? "애도 없는데 임신한 것처럼 배만 나와"('동치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최근 최병길 PD와 이혼을 알린 방송인 서유리가 '동치미'에서 과거 일화를 공개한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는 24일 "저희 사이에는 애가 없는데 (전 남편이) 임신한 것처럼 배가 나왔다"라고 폭로하는 서유리의 영상을 선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서유리는 "저는 결혼 후 몸무게 변화가 없었는데 같은 밥을 먹어도 해가 갈수록 임신한 것처럼 배가 나왔다. 분명히 저희 사이에는 애가 없는데"라고 밝혔다.

이어 "그걸 행복해서라고 포장하면 안된다. 왜냐하면 보고 있는 저는 굉장히 괴롭다. 여자들도 잘생긴 남편을 보고 싶다"라며 "남자들이 결혼하고 여자들한테 살 찌지 말라고 하는데 여자들도 잘생긴 남편 보고 싶다"라고 호소했다.

서유리는 최근 최병길 PD와 파경을 맞고 이혼 조정 협의에 들어갔다. 그는 "최선을 다해봤지만 좁히지 못한 차이로 인해 조정을 선택했다"라며 "깊은 생각 끝에 내린 결론인 만큼 앞으로 각자의 길에서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