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풍자, '최준석 닮은꼴'에 분노…"뭘 위해 많은 수술했나" (아는형님)[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수아 기자) 방송인 풍자가 최준석과 닮은꼴에 분노했다.

24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먹찌빠'의 신기루, 최준석, 풍자, 나선욱이 게스트로 출연해 '덩치 특집'으로 펼쳐졌다.

이날 김영철은 본인이 개그맨 후배들에게 느꼈던 라이벌 의식을 밝히며 네 사람에게도 있었는지 궁금해했다.

풍자는 '먹찌빠' 촬영에서 최준석을 처음 봤을 때를 "최준석이 너무 커서 죽을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는데 화면으로 보니까 내가 더 크더라"라고 일화를 풀어 모두를 빵 터지게 했다.

이에 최준석 역시 "풍자가 딱 오는데 이만한 떡대가 들어오더라"라고 놀랐던 당시를 회상해 웃음을 더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준석은 풍자를 보고 "더 먹고 더 찌워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이어서 최준석은 풍자와 닮은꼴에 대해 언급하며 "닮았나?하고 봤더니 비슷했다"라고 말했다.

이를 듣던 풍자는 "나는 되게 기분 나쁜 게 많은 수술을 했거든? 근데 결론이 최준석 닮은꼴이면"이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계속해서 풍자는 "여태까지 뭐 한 거야"라며 분노했고, 최준석 말고도 닮은꼴로 이경제 한의사, 스윙스, 정준하를 언급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풍자는 "난 도대체 뭘 위해 수술을 했냐고"라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신기루가 "그래도 한 게 낫지, 만약 안 했었으면 뭘 닮았을 거야"라고 풍자를 위로했지만, 풍자는 "그래 봤자 또 최준석이겠지"라고 소리쳤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런가 하면, 이수근이 신기루에게 나선욱 때문에 곤란했던 적이 있었는지 질문했다.

신기루는 "곤란했다기보다는 귀여웠다"고 대답했다. '먹찌빠' 내에서 출연자들 사이에서 미묘한 기류가 있었다고.

그러더니 신기루는 나선욱이 따로 부르거나 먹을 걸 주고, 개인적으로 연락을 했었다고 말을 이었다.

어느 날, 박나래가 신기루에게 '형부'라는 단어를 꺼냈고, 이를 들은 나선욱이 사색이 되더니 "누나 결혼하셨어요?"라고 물었다고.

이를 들은 풍자는 "선욱이가 문제인 게 나한테도 그래"라고 폭로해 나선욱을 당황하게 만들기도 했다.

상황을 재연한 풍자는 나선욱이 "누나 생일 축하해요"라며 손을 잡았다고 폭로를 더했고, 신기루는 "뚱녀 킬러야?"라고 반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JTBC 방송 화면

김수아 기자 sakim424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