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1 (화)

'이혼 위기→재결합' 황정음, ♥이영돈 사진 폭풍 업데이트 '눈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배우 황정음 ⓒ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의 사진을 다수 게재했다.

21일 황정음은 육아를 하고 있는 남편 이영돈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게시하면서 "너무 자상한 내 남편 아름답다, 나랑 결혼해서 너무 바쁘게 재밌게 산 내 남편 이영돈, 그동안 너무 바빴을 텐데 이제 편하게 즐겨요"라는 글을 게시했다.

이어 황정음은 이영돈의 과거 사진들운 연달아 게시했다. 황정음은 이영돈의 사진에 "우리 오빠 짱구 시절, 귀여워라"란 글도 곁들였다.

더불어 자신이 선물해 준 초콜릿을 받고 기뻐하는 이영돈의 사진을 업로드하면서는 "우리 남편 이영돈, 초콜릿 받고 신나심"이라고 글을 써 눈길을 끌었다.

한편 황정음은 지난 2016년 프로골퍼 겸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했고 2017년 첫아들을 출산했다. 그러던 중 황정음은 지난 2020년 9월, 남편과 결혼 생활을 마무리하는 이혼조정신청을 냈다고 알려 대중을 깜짝 놀라게 했다.

하지만 2021년 7월, 황정음 측은 "황정음이 이혼조정 중 서로의 입장 차이를 이해하고, 깊은 대화를 통해 다시 부부의 연을 이어가기로 했다"라고 밝히며 재결합 소식을 전했다. 이후 두 사람은 2022년 3월, 둘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taehyun@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