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5 (화)

'스위트홈2' 감독 "스타 된 송강→이도현·고윤정, 엄청 뿌듯·눈물 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스위트홈' 시즌2 이응복 감독이 함께 작업을 했던 배우들에 대한 애정을 전했다.

이응복 감독은 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로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넷플릭스 시리즈 '스위트홈' 시즌2 인터뷰에서 송강, 고민시, 박규영, 이도현, 고윤정 등 시즌1을 통해 스타로 발돋움한 배우들에 대해 "엄청 뿌듯하다. 눈물 난다. 박수치고 싶다"라고 감격스러운 마음을 고백했다.

조이뉴스24

이응복 감독이 넷플릭스 시리즈 '스위트홈' 시즌2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넷플릭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연기도 늘었고, 그들도 박수를 받으니까 더 잘하더라"라며 "다들 성장을 많이 했다. 성장한 그들과 나중에 다시 만났으면 좋겠다는 즐거운 생각이 든다"라고 뿌듯함을 드러냈다.

특히 여러 번 작업을 함께 한 고민시에 대해서는 "연기 잘하고 멋있는데 같이 안 할 이유가 없다"라며 "믿어주고 선택해줘서 감사하다. 저를 보고 한 게 아니라 작품이 좋아서이기 때문에 고맙다"라고 전했다.

김수현, 수지, 옥택연, 아이유 등이 출연했던 KBS 드라마 '드림하이' 때부터 신인 배우들과 많이 작업을 했던 이응복 감독은 "'드림하이' 부터 지금까지 운이 좋아서 배우들을 잘 만났던 것 같다"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지난 1일 공개된 '스위트홈' 시즌2는 욕망이 괴물이 되는 세상, 그린홈을 떠나 새로운 터전에서 살아남기 위해 각자의 사투를 벌이는 현수(송강 분)와 그린홈의 생존자들 그리고 또 다른 존재의 등장과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현상들까지 새로운 욕망과 사건, 사투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전 세계 흥행 돌풍을 일으켰던 '스위트홈' 시즌1에 이어 3년 만에 돌아온 시즌2에는 송강, 이진욱, 이시영, 고민시, 박규영 뿐만 아니라 진영, 유오성, 오정세, 김무열이 새롭게 합류해 그린홈 외부로 확장된 드라마를 가득 채웠다. '스위트홈' 시즌3는 2024년 여름 공개 예정이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