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8 (수)

[종합] '2023 MAMA' 세븐틴 8년만 첫 대상·뉴진스 대상 2관왕…도쿄돔 달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2023 MAMA AWARDS' 뉴진스가 데뷔 1년 만에 대상 2관왕에 오른 가운데 세븐틴이 데뷔 8년만 첫 'MAMA AWARDS' 대상을 품에 안았다.

29일 일본 도쿄 도쿄돔에서 '2023 MAMA AWARDS'(2023 마마 어워즈)가 개최됐다.

조이뉴스24

그룹 세븐틴이 29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23 MAMA AWARDS'에서 대상인 '올해의 앨범상'을 수상하고 소감을 전하고 있다. [사진=Mnet]



이날 첫번째 대상인 '올해의 노래' 상은 뉴진스 '디토'에게 돌아갔다. 초고속 4억 스트리밍, 데뷔 1년 만에 빌보드200 1위에 오르는 등 파괴력을 입증한 뉴진스는 (여자)아이들 '퀸카', 아이브 '아이 엠', 지수 '꽃', 정국 '세븐' 등 전세계에서 사랑 받은 노래를 누르고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의 가수' 상 역시 뉴진스의 차지였다. 별도의 영상 소감은 없었다.

'올해의 앨범' 상은 세븐틴 'FML' 차지였다. 세븐틴 'FML'은 발매 후 약 두 달 만에 세븐틴 자체 역대 판매량 신기록을 세운 것은 물론이고, 600만 장이 넘는 판매고를 올리며 K-팝 단일 앨범으로 역대 가장 많이 팔린 앨범이 됐다.

부상으로 인해 무대에 오르지 못한 리더 에스쿱스가 깜짝 등장했고, 에스쿱스는 "세븐틴으로 가수 생활을 하면서 이 상을 받을 수 있을까 생각했는데 팬 덕분에 재계약을 하고 상을 받을 수 있어서 행복하다. 캐럿들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세븐틴 멤버 전원이 벅찬 소감을 전했다.

호시는 "데뷔하던 해에 첫 MAMA에 나왔는데 아무 상 없이 돌아갔었다. 이제 앨범 대상을 받게 돼 기쁘다. 캐럿들에게 영광을 돌린다"고 말했고, 디에잇은 "데뷔했을 때가 떠오른다.마마에 참석해 수상하는 게 소원이었다. 선배들이 이렇게 명예로운 수상을 할 때 조심스럽게 수상을 꿈꿨다. 9년 만에 이 무대에 올라 드디어 마침내 꿈을 이뤘다. 함께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정한은 "이런 시상식에서 수상할 때마다 믿을 수 없는 마음이 든다. 정말 행복하다. 세븐틴이 힘들었을 때 캐럿이 응원한 말 한마디가 정말 힘이 됐다. 지금까지 쌓아온 노력들이 이제야 결실을 맺었다. 이 상을 팬들에게 바친다. 감사하다"고 말했고, 원우는 "어머니께 가서 자랑할 거리가 하나 더 생겼다. 감사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도겸은 "살면서 이런 값진 대상을 받아볼 줄 몰랐다. 멤버 13명 다 같이 열심히 해왔고 더 열심히 할 것이다. 큰 상 준 팬들께 감사드린다. 좋은 음악을 드릴 수 있는 그룹 되겠다"고 말했고, 조슈아는 "수년간 많은 노력과 여러분이 보내준 신뢰로 퍼포먼스를 보여드릴 수 있었다. 너무 감사드린다. 언제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민규는 "우리를 응원하고 사랑해주는 플레디스 식구들, 하이브 식구들 감사하다. 13명이 오래 오래 변치 않고 무대 위에서 춤 추고 노래하겠다. 이 앨범 만들어준 계범주, 우지에게 고맙다"고 말했고, 이어 단상에 오른 우지는 "여기까지 너무 오래 걸린 것 같은 이상한 기분이 든다. 절대 안 될 거라고 손가락질 받던 그룹이었다. 세븐틴이라는 음악을 만든지 11, 12년이 됐다. 이런 순간으로 팬들이 보답해주셔서 감사하다. 끝까지 좋은 음악 선물하는 팀 되겠다"고 울먹였다.

승관은 "오늘 무대 준비하며 많은 가수 무대 보면서 리스펙트 하는 마음이 들었다. 상을 받든 안 받았든 모든 아티스트 너무 멋있고 많이 배운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이 직업이 쉽지 않지만 서로 응원하면서 앞으로 잘 활동했으면 좋겠다. 이 말을 해도 될지 모르겠는데 올 한 해 다사다난했다. 우리 팀을 사랑하고 응원해준 내 친구 (문)빈이에게 감사하고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고 눈물을 보였다. 에스쿱스는 "전세계 케이팝 팬들이 행복했으면 한다. 더 열심히 음악하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베스트 그룹상 역시 세븐틴에게 돌아갔다. 세븐틴은 엑소 NCT드림 스트레이키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트레저 등 쟁쟁한 후보를 물리치고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민규는 "베스트 그룹상 굉장히 멋있다. 이 모든 상들은 캐럿이 만들어준 것이다. 멋진 무대,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겠다. 에스쿱스가 함께 했으면 참 좋았을텐데 못 와서 아쉽다. 다음 번엔 꼭 함께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고, 준은 "감사할 분들이 많다. 우리 멤버들에게 감사하다. 지원해주는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 앞으로도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 남녀 아티스트상은 방탄소년단 지민과 블랙핑크 지수가 수상했으나 별도의 영상 소감은 없었다.

조이뉴스24

'2023 MAMA AWARDS' 방송 화면 갈무리 [사진=Mnet]



에이티즈, (여자)아이들은 해외 공연을 통해 K팝의 전세계에 알린 이들에게 수여하는 페이보릿 글로벌 퍼포머상을 수상했다. 에이티즈는 "에이티니에게 감사하다. 에이티니가 주는 사랑 당연하다 생각하지 않고 보답하는 에이티즈 되겠다. 항상 감사하고 사랑한다. 월드투어 돌면서 고생한 회사 식구들 감사하다. 멤버들 부모님도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밝혔다. 아이들 소연은 "팬들 덕에 이렇게 상 받을 수 있다. '퀸카' 열심히 준비했는데 세계적으로 많이 불러주셔서 이 상을 받은 것 같아 감사하다"고 말했고, 우기는 "다섯 명 멤버 너무 고생했다. 더 열심히 하면서 성장하는 아이들 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상은 '헤어지자 말해요'로 음원 차트를 맹공한 박재정의 차지였다. 박재정은 영상을 통해 "마마에서 처음으로 상을 받게 돼 너무 영광이다. 더없이 행복했던 한 해였다. 더 좋은 노래로 오랫동안 사랑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팬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조이뉴스24

'2023 마마 어워즈' 방송 화면 갈무리 [사진=Mnet]



남녀 신인상은 Mnet '보이즈플래닛'으로 결성돼 데뷔 앨범으로 200만 장 이상 판매고를 올린 제로베이스원, 그룹 트리플에스에게 돌아갔다. 제로베이스원 박건욱은 "인생에서 단 한 번인 마마 신인상을 받게 돼 기쁘다. 멤버들과 멤버들 부모님께 사랑한다고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마마 어워즈'에 불참한 트리플에스는 영상을 통해 "일생에 단 한 번인 신인상을 타게 돼 행복하다. 팬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남녀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상의 주인공은 세븐틴과 블랙핑크 지수에게 돌아갔다. 승관은 "이 상을 오랜만에 받는다. 무대를 찢어놓을 각오로 무대를 준비하는 우리의 열정을 알아봐주신 것 같아 감사드린다. 오늘 무대도 찢어버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블랙핑크 지수는 불참해 별도의 소감을 전하지 않았다.

남녀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그룹 상은 악뮤의 차지였다. 올해 '러브 리'를 발표해 국내 음원차트에서 최장 기간 1위에 오른 악뮤는 영상을 통해 "앞으로도 많은 좋은 노래들, 좋은 영향력들로 찾아가겠다. 더 노력하는 악뮤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페이보릿 댄스 퍼포먼스 상은 트레저, 르세라핌에게 돌아갔다. 트레저 최현석은 "뜻깊은 상을 받게 돼 영광이다. YG 파이팅! 팬들도 감사하다"고 말했고, 아사히는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 응원 부탁드린다.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르세라핌 채원은 "방시혁 의장, 소성진 대표에게 감사하다"고 말했고, 사쿠라는 "항상 응원하는 팬들께 감사하다. 앞으로도 멋진 퍼포먼스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조이뉴스24

'2023 마마 어워즈' 방송 화면 갈무리 [사진=Mnet]



'2023 MAMA AWARDS'에서만 볼 수 있는 다양한 컬래버레이션 무대도 시선을 사로잡았다. 민니 모니카 허윤진 샤오팅 바다는 세이렌 메두사 키메라 스핑크스를 콘셉트로 잡아 강렬하고 파격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에이티즈는 과중한 업무로 무기력해진 류승룡을 찾아가 힘을 주는 청양고추 소년들이라는 콘셉트로 한 편의 영화같은 '바운시' 시네마틱 스테이지 무대를 제작했다. 류승룡은 무대에 올라 영화 '극한직업'을 패러디해 에이티즈의 신곡 '미친 폼'을 소개했고, 에이티즈는 '마마 어워즈'를 통해 신곡 '미친 폼'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한편 '2023 MAMA AWARDS' 둘째 날인 29일 '챕터2' 공연은 박보검이 호스트로 공연을 이끌며, 음원 및 음반 데이터를 기반으로 '올해의 음악', '올해의 가수', '올해의 앨범' 부문을 시상한다. ATEEZ(에이티즈), 보이넥스트도어(BOYNEXTDOOR), EL7Z UP, (여자)아이들, 르세라핌(LE SSERAFIM), 모니카, 니쥬(NiziU), 라이즈(RIIZE), 세븐틴(SEVENTEEN), 트레저(TREASURE), 제로베이스원(ZEROBASEONE)이 무대를 꾸몄다.

◇아래는 '2023 MAMA AWARDS' 수상자/작 명단이다.

△올해의 가수상=뉴진스

△올해의 노래상=뉴진스 'Ditto'

△올해의 앨범상=세븐틴 'FML'

△베스트 남녀 그룹상=세븐틴, 뉴진스

△베스트 남녀 아티스트상=방탄소년단 지민, 블랙핑크 지수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그룹상=악뮤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솔로=박재정

△페이보릿 글로벌 퍼포머상=에이티즈, (여자)아이들

△페이보릿 댄스 퍼포먼스상=트레저, 르세라핌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상=세븐틴, 블랙핑크 지수, 뉴진스

△신인상=제로베이스원, 트리플에스

△베스트 OST=방탄소년단 '더 플래닛'

△베스트 랩 힙합 퍼포먼스=어거스트디 '피플 파트 투'

△베스트 컬래버레이션=정국 '세븐'

△베스트 뮤직비디오=지수 '꽃'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상=투모로우바이투게더, 방탄소년단, INI, 제로베이스원, 엔하이픈, 임영웅, 스트레이키즈, 세븐틴, 트와이스

△페이보릿 뉴아티스트=라이즈

△페이보릿 아시안 남자그룹=INI

△페이보릿 아시안 여자그룹=케플러

△갤럭시 네오 플립 아티스트=트레저

△인스파이어링 어치브먼트=동방신기

△페이보릿 글로벌 아티스트=요시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