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아이브 장원영, 올해도 수능 안본다…'진학은 추후 결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그룹 아이브 장원영ⓒ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스무살 장원영(19)이 올해도 '2024 대입' 도전을 미룬다.

뉴스1 취재 결과, 장원영은 올해 역시 내년 대입을 위한 '대학수학능력시험' 및 수시에 지원하지 않을 예정이다.

장원영 측은 지난해 그가 고등학교 3학년 시절 "추후 장원영의 의견에 따라 대학 진학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원영은 자신이 속한 그룹 아이브가 현재 국내는 물론이고 전세계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올해 역시 활동에 집중할 계획이다.

한편 아이브는 오는 10월13일 국내 첫 미니 앨범 '아이브 마인'(I'VE MINE)으로 컴백한다. 이에 앞서 지난 25일 이번 음반 트리플 타이틀 곡 중 하나인 '이더 웨이'를 선공개했고, 10월6일에는 '오프 더 레코드'를 선보인다. 이어 10월7∼8일 이틀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첫 번째 월드 투어 '쇼 왓 아이 해브'를 개최하는 등 바쁜 스케줄을 소화할 계획이다.

hmh1@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