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KOVO, 남녀 국가대표팀에 지원금 추가 지급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배구연맹(KOVO)이 29일 제18기 제7차 이사회를 개최했다. 이번 이사회에서는 남녀국가대표팀 지원금 추가 지급, 규약 및 규정 개정, NFT사업 등에 대한 안건이 논의됐다.

◆남녀 국가대표팀 지원금 추가 지급

대한민국배구협회에 남녀국가대표팀 국제경쟁력 강화의 목적으로 지원하는 비용 외 추가 지원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올림픽 진출을 위해 월드랭킹 관리가 더욱 중요해졌다. 7월 서울에서 개최되는 2022 FIVB 챌린저컵 남자대회의 선전 및 2023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여자대회 국내 유치 추진 등 랭킹 포인트를 획득할 수 있는 국제대회 지원을 위해 남자부 1억3000만원, 여자부 1억원 등 총 2억3000만원을 추가 지원키로 했다.

이외에도 연맹은 국제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 중이다. 지난 23, 24일 열린 해외 우수 지도자 세미나를 시작으로 다가오는 8월에 예정된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 대회에서는 일본 V리그 여자부 우승팀을 초청해 교류를 이어 나갈 계획이다.

◆규약 및 규정 개정

연맹은 문체부 표준계약서 도입에 따라 계약서 조항을 규약에 편입하고 규정에 들어가는 용어 변경 등의 목적으로 일부 내용을 아래와 같이 개정 및 보완했다.

1. 권리보유 선수

규약 제50조 ‘권리보유 선수’에 권리보유 선수를 ‘구단이 선수와 다음 시즌 선수계약을 체결하고 계약을 유지할 수 있는 배타적 권리를 보유한 선수’로 정의했다. 권리보유 기간을 FA자격 (재)취득 시까지로 정했다. 권리보유 선수 신청이 가능한 경우와 관련해 선수가 다음 시즌 선수계약 체결을 일방적으로 거부하거나 계약기간 중 일방적으로 계약해지를 요구하는 경우로 구분했다.

2. 병역의무 선수

규약 제60조 ‘병역의무 선수’에 병역의무 선수의 병역의무기간은 계약기간에 산입하지 않는다는 조항을 추가했다.

3. 보수

규약 제72조 ‘보수의 구성’에 세금 대납 등 샐러리캡 회피 방지를 위해 보수에 관한 세금은 선수가 부담한다는 조항을 추가했다.

◆NFT사업 확대

2021~2022시즌부터 2023~2024시즌까지 3시즌 동안 주식회사 블루베리메타와 체결한 KOVO 소속 구단 및 선수의 퍼블리시티권 관련 NFT사업 관련 예산을 1억원 확대한다. 확대되는 비용은 전액 사회공헌활동에 사용할 계획이다.

연맹은 지난 3월 강원‧경북 산불피해 복구 지원금으로 NFT사업 사회공헌활동 비용 1억원과 지난 시즌 V리그 올스타전 선수 유니폼 경매 행사 수익금 1405만원 등 총 1억1405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연맹과 사업권자인 블루베리메타는 올해 4분기부터 본 사업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이에 앞선 사전 행사로 프로배구 선수와 함께하는 오프라인 이벤트를 7월 말에 진행할 계획이다. 이 행사에서는 프로배구 인기선수의 NFT 상품을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또한 프로배구 선수 NFT상품 구매자 중 추첨을 통해 선수와 함께하는 이벤트 참가 기회를 부여한다.

사진=KOVO 제공

최원영 기자 yeong@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