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축구 해외파 소식

"이강인+쿠보, 함께 뛸 때 플레이 수정해야"...마요르카 감독 토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김대식 기자 = 루이스 가르시아 마요르카 감독이 이강인과 쿠보 타케후사를 조합시키는 것에 대해 어려움을 토로했다.

마요르카는 28일 오전 2시 30분(한국시간) 스페인 팔마에 위치한 에스타디 데 손 모시에서 열린 2021-22시즌 스페인 라리가 15라운드에서 헤타페와 0-0으로 비겼다. 이로써 마요르카는 7경기 무승에 빠지며 승점 16점으로 14위에, 헤타페는 승점 10점으로 19위에 위치했다.

이강인이 좋은 경기를 펼치면서 스페인 현지에서 극찬을 받은 가운데, 주목받은 선수가 한 명 있다면 쿠보였다. 쿠보는 지난 레알 마드리드전에서 부상을 당한 뒤 오랫동안 경기를 뛰지 못하다가 이번 경기에서 복귀했다. 이강인과 쿠보는 약 30분 동안 호흡을 맞췄는데, 두 선수가 함께 유의미한 장면을 만들지는 못했다. 아직까지는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해선 더욱 시간이 필요한 모습이었다.

경기 후 가르시아 감독은 "이강인과 쿠보가 함께 뛸 때 플레이를 수정해야 한다. 두 선수가 우리에게 많은 걸 줄 수 있다고 확신한다. 하지만 그들은 항상 발밑으로 공을 받길 원하는 선수들이다. 즉 상대팀의 깊이를 공략하지 못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경기를 치르면서 수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두 선수의 성향으로 인해 생긴 문제로 보인다. 이강인도, 쿠보는 포지션은 다르다. 이강인은 중앙에서 뛰는 걸 선호하고, 쿠보는 주로 측면에 기용된다. 포지션은 다르지만 플레이하는 성향이 비슷하다. 모두 공을 잡은 상태에서 영향력이 더욱 빛이 나는 선수들이다. 공간 침투를 통해 상대 수비진을 괴롭히는 유형이 아니라는 이야기다.

감독이 직접 언급할 정도로 두 선수의 호흡이 중요한 건 그만큼 기대치가 있기 때문이다. 마요르카에서 가장 높은 몸값을 자랑하는 선수 1,2위가 쿠보와 이강인이다. 마요르카가 이번 시즌 좋은 결과를 가져오기 위해선 두 선수의 활약이 필수적일 수밖에 없다.

더욱이 마요르카가 최근에 7경기 연속 승리가 없는 상태이기 때문이다. 좋은 장면을 만들어도 득점을 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 이를 두고 가르시아 감독도 "팀이 좋은 경기를 했다고 생각하지만 우리는 리드를 할 수 있어야 한다. 한 방이 없다. 지금까지 나온 무승부에서 나는 우리가 상대보다 나앗다고 생각한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