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포츠계 사건·사고 소식

KBO 기록위원 1명 코로나19 확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KBO 기록위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6일 KBO는 "1군 기록위원 1명이 코로나19 양성반응을 보여 대체 인력을 투입했다"고 발표했다. 이 기록위원은 추석에 가족 모임을 했다가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2021 KBO 리그 코로나19 대응 통합 매뉴얼에 따라 구단과 협의해 선제적으로 접촉자를 선별하고 PCR 검사를 실시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해당자들은 검사 후 모두 자택 대기할 예정이며 KBO는 검사 결과에 따라 후속 조처를 할 예정이다.

KBO는 이날 퓨처스리그 소속 기록위원을 1군으로 긴급 승격시키는 등 대체 인력을 투입해 경기를 진행한다.
정세희 기자 ssss308@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