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4 (일)

'46세' 채정안, 아찔한 비키니 뒷태…20대 안 부러워 [TE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세아 기자]
텐아시아

/ 사진=채정안 SNS



배우 채정안이 여전히 탄탄한 몸매를 자랑했다.

텐아시아

/ 사진=채정안 SNS



19일 채정안은 자신의 SNS에 “레드 썬”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에서 채정안은 등이 훤히 드러난 새빨간 튜브톱 비키니를 입고 입수 전 스트레칭을 하고 있다. 구릿빛 피부에 군살 없는 몸매와 탄탄한 등 근육이 돋보인다.

이 모습을 본 팬들은 "등근육 미쳤다" "아직 몸매가 후덜덜 하시네요" "나이는 같은데 내 몸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채정안은 1977년생, 만 46세로 현재 채널 '채정안TV'을 통해 팬들과 일상을 공유하고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김세아 텐아시아 기자 haesmik@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