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우주소녀 수빈 父가 이 분이라고?…“강호동 매니저 출신, SM 매니지먼트 부문 대표” (‘아빠하고’) [Oh!쎈 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근희 기자] '아빠하고 나하고’ 수빈의 아버지가 최초 등장, 본인을 소개했다.

29일 전파를 탄 TV조선 '아빠하고 나하고'에서는 데뷔 9년 차 걸그룹 우주소녀의 수빈이 아빠와의 스윗한 일상을 공개했다.

수빈은 “저희 가족은 엄마, 아빠 저, 남동생이다. 아빠는 부지런한 뚱뚱이. 성실한 돼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수빈이 아빠는 “씨름했다. 강호동씨 입문했을 때부터 같이 일했다”라고 본인을 소개했다. 이어 “제가 하는 일은 미디어 총괄 대표 겸 매니지먼트 부문 대표를 맡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OSEN

관리하는 연예인은 서장훈, 강호동, 김준현 등 엄청나다고. 수빈은 “(저는) 다른 회사다”라고 말하기도. 수빈의 아빠는 딸에 대해 “딸 생각하면 눈물이 날 정도다. 딸 자랑하고싶은데 입 닫고 못할 때도 많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수빈의 아빠는 “수빈이는 마음이 예쁘다. 천사다. 노력하고 열심히 해서 대견스럽다. 예쁘다. 보기만 해도 웃음이 나고 태어나준 자체가 고맙다”라며 딸을 향한 애정을 보였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아빠하고 나하고'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