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솔아~!" 변우석, 끝까지 범인 표적되나…새드엔딩? 해피엔딩? 긴장감 폭주 (선업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기자) '선재 업고 튀어' 변우석이 찻길로 뛰어드는 위기일발 순간이 포착됐다.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 둔 tvN 월화드라마 ‘선재 업고 튀어’ 측은 15회 방송에 앞서 27일 류선재의 위기일발 스틸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와 함께 공개된 스틸 속 류선재의 상태가 심상치 않다. 류선재는 두통이 오는 듯 머리를 짚은 채 인상을 쓰고 있는데, 급기야 그가 하얀 눈발이 흩날리는 차도 한복판에 서 있어 보는 이를 깜짝 놀라게 한다. 특히 이어진 스틸 속 택시 안에는 연쇄살인마 김영수(허형규 분)가 류선재를 노려보고 있다. 류선재가 이번 생에도 김영수의 표적이 된 것인지, 그를 바라보는 김영수의 날카로운 눈빛과 서늘한 미소는 긴장감을 유발하면서 보는 이의 등골을 오싹하게 한다.

한편 앞서 공개된 15회 예고편은 살아온 모든 시간의 기억을 되찾은 듯한 류선재의 각성이 담겨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정해진 운명이라는 게 있는 걸까? 바꿀 수도, 거스를 수도 없는 필연 같은 거 말이야”라고 되뇌며 거리를 배회하던 류선재의 눈빛이 어느 순간 돌변해 소름을 돋게 한다. 급기야 류선재가 죽는 순간까지 간절했던 이름 “솔아~”를 외치며 찻길로 뛰어들어 그가 또다시 위험에 빠지는 것인지 보는 이의 손에 절로 땀을 쥐게 한다. 과연 류선재는 해피엔딩과 새드엔딩 중 어떤 엔딩을 맞을지 폭주하는 긴장감 속 15화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런가 하면 ‘선재 업고 튀어’가 남다른 화제성으로 드라마계와 가요계를 싹쓸이 하고 있다.

콘텐츠 온라인 경쟁력 분석 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의 플랫폼 펀덱스(FUNdex)에 따르면 ‘선재 업고 튀어’는 5월 3주 차 TV-OTT 드라마 화제성 조사 결과 3주 연속 1위를, 변우석과 김혜윤은 TV-OTT 출연자 종합 화제성 조사 결과 3주 연속 1위와 2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2049 남녀 시청률 7주 연속 전 채널 1위는 물론 5월 24일 기준 멜론 TOP100 차트에서 ‘소나기’ 5위, ‘그랬나봐’ 41위, ‘봄눈’ 60위, ‘런런’ 79위, ‘꿈결같아서’ 96위 등 국내 주요 음원차트 상위권을 장악했다. 여기에 미국과 영국을 포함한 130개국 1위, 일본 최대 OTT 플랫폼 유-넥스트(U-NEXT) 전체 드라마 및 한류·아시아, 조회수 순위 1위, 대만 아이치이(iQIYI) 드라마 랭킹 1위 등 아시아를 업고 글로벌까지 점령하며 비교할 수 없는 성과를 내고 있다.

‘선재 업고 튀어’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tvN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