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아내 위해 노래까지 만들었던 윤민수...결혼 18년 만에 이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민수가 결혼 18년 만에 이혼한다.

21일 윤민수 SNS 계정에는 이혼 소식이 전해졌다.

스스로 아내라고 밝힌 김민지 씨는 "저랑 윤후 아빠는 어릴 때 만나 결혼해서 힘들었을 때나 기쁠 때나 함께 하며 가족과의 관계가 변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했지만 서로 힘들어져서 여기까지 하기로 결정했다"고 이혼 소식을 전했다.

또한 "그래도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있기에 서로를 응원하며 후의 엄마 아빠로 최선을 다할 것이니 억측과 추측은 삼가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MHN스포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윤민수와 김민지 씨는 지난 2006년 결혼했고, 슬하에 아들 윤후가 있다. 아들과는 MBC '아빠! 어디가?'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던 바 있고, SNS를 통해 윤후의 성장 과정을 공개하며 누리꾼의 응원을 받기도 했다.

윤민수와 김민지 씨의 남다른 서사도 방송을 통해 공개된 적이 있어 두 사람의 이혼 소식은 많은 안타까움을 남겼다.

과거 윤민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김민지 씨와의 첫 만남을 회상하면서도 포맨 3집에 수록된 '고백'이 "지금의 아내를 생각하며 만든 노래"라고 밝힌 바 있다.

당시 윤민수는 "편지와 함께 이메일로 노래를 전달했는데, 당시 장모님이 결혼을 반대했었지만 노래를 듣고 결혼을 허락해 주셨다"는 이야기를 풀어내기도 했다.

사진=메이저나인, 윤민수 SNS

<저작권자 Copyright ⓒ MHNsports / MHN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