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4 (월)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군복무 중 결혼·출산 배우 차서원 전역…엄현경 곁으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배우 차서원(33·본명 이창엽)이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전역한다.

차서원은 상근 예비역으로 병역 의무를 다하고 21일 전역한다.

지난 2022년 11월 육군 현역병으로 입대했던 그는 군복무 중인 2023년 6월 동료 배우 엄현경과의 결혼 소식과 임신 사실을 알려 큰 화제를 모았다.

이후 상근 예비역으로 전환돼 병역 의무를 이행했다.

그는 지난해 10월 아내 엄현경이 출산할 때 곁을 지켰고, 아들을 함께 품에 안았다.

엄현경과 차서원은 지난 2019년 tvN 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를 통해 동료료 처음 인연을 맺었고, 2022년 종영한 MBC '두 번째 남편'에서도 연기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후 두 사람은 연인 사이로 발전, 부부의 연을 맺었다.

엄현경은 출산 6개월 만인 이달 MBC 일일드라마 '용감무쌍 용수정'으로 복귀해 연기 활동 중이다.

차서원은 2013년 데뷔했다. 이후 ‘상속자들’, ‘20세기 소년소녀’, ‘부잣집 아들’, ‘왜그래 풍상씨’, ‘청일전자 미쓰리’ ‘두번째 남편’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낭또’(낭만 또라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min3654@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