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0 (목)

이현이 “♥홍성기, ‘동상이몽’ 촬영 전 싸워…안 찍겠다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모델 겸 방송인 이현이가 남편과의 부부싸움에 대해 회상했다.

24일 유튜브 채널 ‘슈퍼마켙 소라’에는 ‘슈퍼맘 이현이의 일탈에 충격받은 이소라’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이현이는 남편 홍성기와의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출연에 대해 “말 그대로 부부가 다른 생각 하는 걸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저는 슈퍼 P다. 즉흥적이다. 남편은 슈퍼 J로 계획적이다. 프로그램 취지에 우리 부부가 딱 맞더라. 남이 알콩달콩하는 것보다 싸우는 게 재밌잖나”라고 너스레 떨었다.

이에 이소라는 “그래도 부부가 얼마나 사랑하냐“고 말했고, 이현이는 “그러니까 지금까지 살지”라고 답했다. 이어 이현이는 “근데 사는데 우리 삶 중간중간 싸움이 있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촬영 전날 내용에 대해 이야기하다 싸운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현이는 “‘이걸 해야 돼 말아야 돼’라고 하다가 마음이 상해서 대판 싸웠다. 남편이 ‘내일 안 찍는다고 해. 작가님한테 얘기해’라고 한 거다. 저는 ‘어 알았어’ 진짜 얘기하는 스타일이다”고 말했다. 이어 “다음날 남편이 부스럭거려서 일어나 보니까 준비하고 있더라. 다 옷 갖춰 입고. 극 J니까. 이 사람 사전에 스케줄 펑크 내는 건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사실 내 일이잖나. ‘알겠다’ 하고 옷 입고 나갔다”고 회상했다.

당시 이현이는 촬영 장소인 가평으로 향하는 동안 서로 한마디도 안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분위기가 누가봐도 싸웠다. ‘큰일났다’하고 마이크 채우고 시작했는데 하자마자 남편이 아무렇지 않게 ‘우리 뭐할까?’라고 하더라. ‘이 사람이 방송을 했어야 하나?’ 싶더라. 너무 프로처럼 해서”라고 밝혔다.

스포츠월드

사진=유튜브 채널 ‘슈퍼마켙 소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이현이는 남편에 대해 고마움을 느낀다며 “반대로 이 사람이 연예인이고 내가 일반인 와이프다. 자기 일한답시고 2시간 동안 말 안 하다가 ‘현이야’라고 했으면 난 성격상 ‘허?’ 했을 거다. 이 사람은 그런 성격이 아니니까. 어쨌든 나한테 맞춰준 거니 고맙다. 그렇게 하다가 풀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현이는 2012년 S전자 엔지니어 홍성기와 결혼, 슬하에 두 명의 아들을 두고 있다. 이들은 SBS ‘동상이몽 시즌 2 - 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며 일상을 공개하며 큰 화제를 모았다.

박민지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