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서현진 "대학 때 미팅만 200번 넘게…♥남편은 소개팅으로" (퍼펙트라이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퍼펙트라이프' 서현진이 대학 시절 미팅을 너무나 좋아했다고 고백했다.

24일 방송된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서는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서현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미스코리아 선 출신으로 뉴스 앵커까지 맡았던 서현진. MC 현영은 서현진에게 "대학교 때부터 인기가 엄청 많았을 것 같다. 남자들이 가만히 안 두지 않았나"라고 물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에 서현진은 "그러진 않았고, 미팅을 좋아하긴 했다"고 말했다. 현영이 "(미팅을 통해) 이 남자 저 남자 만났냐"고 농담하자 서현진은 "200번 넘게 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러자 현영은 "4년 동안 200번이면 1년에 50번 정도, 한 달에 서너 번이다. 일주일에 한 번은 미팅을 한 것"이라고 계산한 뒤 "그렇게 수많은 남자들을 뒤로 하고 어떻게 남편을 만났냐"고 물었다.

이에 서현진은 "방송 생활을 하다가 중간에 외국으로 유학을 갔다 왔다. 결혼 적령기 즈음을 외국에서 보냈다보니까 결혼이 늦어졌다. 그래서 소개팅을 하다보니까 만나게 됐다"고 설명했다.

사진= '퍼펙트라이프' 방송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