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김석훈 "고1때 설악산 약수터서 민박 생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24일 오후 8시45분 방송되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나는 행복합니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제공) 2024.04.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강산 인턴 기자 = 배우 김석훈이 연예계에 데뷔한 계기를 털어놨다.

24일 오후 8시 45분 방송되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 퀴즈')은 '나는 행복합니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석훈과 함께 김선란 요구르트 매니저, 이글스의 영원한 52번 김태균 해설위원, 개그맨 최양락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우리나라에서 요구르트를 제일 많이 판매한 '영업의 신' 김선란 매니저가 전국 매출 1위를 달성한 영업의 비결을 풀어냈다. 김선란 매니저는 220원짜리 요구르트 한 병으로 연 매출 2억3000만원을 기록한 주인공이다. 판매 경력 14년 차인 김선란은 판매 일을 시작하게 된 계기부터 전국 매출 1위에 힘입어 명예의 전당 시상식 레드카펫까지 밟은 소회 등을 밝혔다. 매일 새벽 4시에 출근해 인구 3000명의 작은 구역에서 전국을 재패한 판매왕의 비결에 관심이 쏠린다.

김태균 해설위원과 이글스 골수 팬 최양락이 '유 퀴즈'의 문을 두드린다. 한화이글스는 2024 시즌 개막 후 7연승을 달리며 선두까지 치고 올라갔지만 이후 한 달 만에 하위권으로 떨어졌다. 한화 이글스의 전신인 빙그레 이글스 시절부터 유구한 팬심을 이어온 최양락은 이에 대해 솔직한 심정과 함께 섭외 당시 '유 퀴즈' 작가와 나눈 문자를 공개한다. 또한 류현진의 국내 무대 적응을 걱정한 최양락에게 아내인 개그우먼 팽현숙이 보인 반응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글스의 역사이자 상징인 김태균 해설위원은 '캡틴'으로서 느낀 책임감과 은퇴를 결심하게 된 계기까지 현역 시절의 모든 것을 이야기한다. 13연패를 탈출하기 위해 김태균을 중심으로 삭발 투혼을 벌였던 선수단의 사연과 함께 당시 김태균의 홈런에 힘입어 연패의 사슬을 끊은 이글스의 극적인 스토리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현역 시절 김태균을 펑펑 울린 김성근 감독의 한마디가 깊은 인상을 남길 전망이다.

마지막으로 '쓰레기 아저씨'로 제2의 전성기를 보내고 있는 김석훈이 드디어 '유 퀴즈'에 출격한다. 김석훈은 예능 섭외가 쏟아지는 요즘, '유 퀴즈'에서만 연락이 안 온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이후 '유 퀴즈'에 출연한 김석훈은 72년생 동갑내기이자 서울예대 91학번 동문인 MC 유재석과 시작부터 남다른 케미를 보인다.

김석훈은 X세대에게는 '홍길동', 젊은 세대에게는 'Y 아저씨' 그리고 최근에는 '쓰레기 아저씨'로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유튜브 채널 '나의 쓰레기 아저씨'를 통해 근검절약의 아이콘으로 떠오르며 환경 보호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는 김석훈은 이날 방송에서 '쓰레기'에 관심을 가지게 된 계기를 전한다. 이와 함께 고등학교 1학년 재학 시절 설악산 오색약수터에서 두 달간 민박 생활을 하다 배우가 된 계기부터 드라마 '홍길동'(1998)과 '토마토'(1999)로 스타덤에 올랐던 당시 인기, 늦은 나이에 입문한 육아 경험담, '인간 김석훈'으로 다시 맞은 전성기에 대한 이야기들도 확인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lrkdtks34@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