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눈물의 여왕’ 이주빈, 차기작은 ‘보호자들’[공식입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배우 이주빈이 ‘보호자들’에 캐스팅되며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23일 이주빈의 소속사 앤드마크는 “이주빈이 새 드라마 ‘보호자들’에 출연을 확정했다”라고 밝혔다.

‘보호자들’은 특정 범죄 사범들의 재범 방지와 사회 복귀를 돕거나, 감시하고 구속하기도 하는, 전자감독과 ‘보호관찰관’의 이야기를 국내 최초로 전면에 내세운 작품이다. 불완전한 법을 보완할 최후의 보루에서 고군분투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다.

매일경제

배우 이주빈이 ‘보호자들’에 캐스팅되며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사진=천정환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주빈은 극 중 누구보다 온정적인 인물로, 차분하지만 밝고 긍정적인 기운을 가진 한도경 역으로 분해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최근 tvN 드라마 ‘눈물의 여왕’, 영화 ‘범죄도시4’ 등 작품에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며 존재감을 드러낸 이주빈은 ‘보호자들’을 통해 대세 배우로서의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한편, 이주빈이 출연하는 ‘보호자들’은 올해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