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추신수인 줄…하원미, '폭풍성장' 아들과 팔짱 끼고 데이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추신수 아내 하원미가 아들들과의 근황을 공개했다.

22일 하원미는 "With my boys♥️"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하원미는 두 아들과 노래방, 드라이브 등을 즐기며 단란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특히 하원미는 40대 나이가 무색할 만큼 동안 미모를 자랑해 시선을 끌었다.

영상 속 하원미는 아들과 다정히 손을 잡고 걸어가는 모습으로 돈독함을 한껏 과시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원미의 영상에 누리꾼들은 "엄마가 아니라 여자친구같아요", "보디가드 두 분이네요", "엄마가 반칙이다" 등 감탄하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하원미는 지난 2002년 야구선수 추신수와 결혼 후 슬하에 2남 1녀를 뒀다.

지난 2월 추신수 하원미 부부는 두 아들과 함께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 출연해 월미도 놀이공원을 찾았다.

사진=하원미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