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서윤아 "♥김동완, 늘 재밌지만 큰 문제 하나 있어"('신랑수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유은비 기자] ‘신랑수업’ 김동완이 ‘서윤아 절친’인 조현아와 삼자대면을 해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24일 방송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111회에서는 서윤아가 조현아에게 김동완을 정식으로 소개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이날 서윤아는 조현아와 카페에서 먼저 만나 근황 토크를 나눈다. 서윤아의 밝은 모습에 조현아는 “그동안 언니(서윤아)가 내가 소개팅해준다고 해도 계속 싫다고 해서 걱정했었지”라며 “그 분(김동완)은 어디 계셔?”라고 묻는다. 서윤아는 “내가 좀 천천히 오라고 했다”라고 하다가 쑥스러운 듯 머리를 만지는데, 이때 서윤아의 손에서 반짝거리는 커플링을 발견한 조현아는 “그거 커플링은 아니지?”라고 묻는다. 서윤아는 활짝 웃으며 긍정의 ‘입틀막’을 하고, 조현아는 곧장 “뭐 하는 짓이야!”라며 버럭해 귀엽게 질투한다.

‘찐친 바이브’가 폭발하는 가운데, 서윤아는 “(김동완과) 만나니 좋아?”라는 조현아의 돌직구 질문에, “오빠와 만나면 늘 재밌다”라고 답한다. 하지만 이내, “큰 문제가 하나 있긴 하다”라고 운을 띄워 조현아의 귀를 쫑긋하게 만든다. 서윤아의 진지한 고민이 무엇인지 궁금증이 치솟는 가운데, 이를 접수한 조현아는 “걱정 말라. 나만 믿으라”면서 김동완을 꼼꼼히 검증하겠다는 의지를 보인다. 나아가, “만약에 (김동완이) 마음에 들면 형부라고 부를게”라며 서윤아와 둘만의 약속을 한다.

때마침 김동완이 등장해 조현아와 세상 예의바르게 인사를 나눈다. 서윤아는 조현아에게 김동완을 “OO 김동완”이라고 소개하고, 김동완은 한술 더 떠 “OOO 김동완입니다”라고 받아친다. 이에 조현아가 ‘말.잇.못’하자 서윤아는 “(조현아가) 신화창조(신화 팬클럽)다”라며 분위기를 띄운다. 과연 서윤아가 김동완을 조현아에게 어떤 멘트로 소개했을지, 그리고 조현아는 김동완을 ‘형부’라고 부르게 될 수 있을지에 관심이 쏠린다.

김동완-서윤아와 조현아의 위험한 삼자대면 현장은 오는 24일 오후 9시 30분 채널A ‘신랑수업’ 111회에서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