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0 (월)

김영철 "홍진경 좋아했다…이영자는 NO"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김영철. (사진=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 캡처) 2024.04.1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전재경 기자 = 개그맨 김영철이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최근 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이 공개한 영상에서 김영철과 홍진경은 전주의 한 음식점에서 식사를 하며 대화를 나눴다.

김영철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홍보하면서 "홍진경 씨 언제 한번 나와주시겠어요? 난 그걸로 생각하고 있다. 김영철의 여자 특집해서 나름 네 명의 러브라인이 있더라"고 말했다.

홍진경이 "무슨 러브 라인?"이라고 의아해 하자, 곁에 있던 제작진은 "예전에 '해피투게더'에서 선배(홍진경)가 '김영철이 나 좋아했다'고 말한 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홍진경은 "그냥 한 얘기"라고 했지만, 김영철은 "좋아했었어"라고 고백했다. 홍진경은 "웃기고 있네. 오빠, 영자 언니 좋아하지 않았어?"라고 물었다.

김영철은 웃음을 터트리며 "내가 밤에 영자 누나 집에 화장품 선물 주러 간 적은 있다"고 했다. 김영철은 과거 행사 진행 당시 30만원짜리 화장품 경품 추첨을 했는데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며 "행사 끝나고 누나 집에 들려 화장품 가져다 준 것일 뿐"이라고 했다. 다만 김영철은 "그 뒤로 영자 누나가 '해피투게더' 나가면 '내가 먼저 얘기해, 밤에 너가 찾아온 거'"라며 이영자를 흉내내 웃음을 자아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