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유현철♥김슬기, 결별설 전말…“최악의 상황 생각” (조선의 사랑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돌싱커플’ 유현철 김슬기가 결별설에 대해 언급한다.

15일 방송을 앞두고 TV조선 ‘조선의 사랑꾼’은 지난 방송에서 같이 살기 연습을 진행했던 최초의 재혼 커플 유현철, 김슬기 영상을 선보였다.

지난 방송에서는 딸을 둔 ‘돌싱 아빠’ 유현철과 아들을 둔 ‘돌싱 엄마’ 김슬기가 함께 한 가족을 꿈꾸며 ‘같이 살기’ 연습에 나섰다. 김슬기는 아이들의 식사 챙기기부터 간식 만들기, 설거지, 빨래 등 살림까지 쉴 틈 없는 하루를 보내며 고군분투했다. 그러던 중 김슬기는 전 남편의 연락을 받고 긴 시간 통화를 했고, 유현철도 말없이 자리를 지켰다.

스포츠월드

사진=조선의 사랑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얼마 후, 4월 초 돌연 김슬기와 유현철의 결별설이 불거졌다. 앞서 공개된 예고에서 제작진과 만난 김슬기는 재혼에 대한 심경을 밝히며 유현철과 함께 심리검사를 희망했다. 심리검사를 받는 중 김슬기는 “오빠랑 같이 있을 때 이야기해야 하냐”며 따로 상담할 뜻을 전했다.

자리를 옮긴 유현철은 제작진에게 “저희가 어제 싸웠다. 처음부터 감정적으로 나오니 제대로 상담을 못하겠다”며 불편한 기색을 보였다. 상담 후 유현철과 김슬기는 다시 둘만의 시간을 가졌고, 김슬기는 “최악의 상황을 생각하다 보니 한번 시작하면 걷잡을 수 없는 말을 할 것 같아서 입을 다물고 있었다”고 말했다. 결국 둘 사이의 분위기는 무겁게 가라앉았다.

한편, 각양각색 사랑꾼들의 좌충우돌 러브스토리를 날 것 그대로 전하는 극사실주의 다큐 예능 프로그램 ‘조선의 사랑꾼’은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민지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