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나 시집가는 거야?" 강민경 '인생 첫 소개팅' 설렘 폭발…"카더가든이 주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유튜브 '걍밍경')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송이 기자 = 강민경이 소개팅을 했다고 밝혀 상대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14일 강민경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영상에서 강민경은 "여러분 저 소개팅하러 간다"며 "너무 설레서 카메라를 켰다"고 말했다.

이어 "좋은 분이 나와주실 거라 생각한다. 주선자 정원이(카더가든)의 정성, 마음을 느껴보려 한다"며 첫 소개팅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스태프가 "작은언니 시집 보내겠네"라고 하자, 강민경은 "나 오늘 시집가는 거야?"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소개팅 장소에 도착한 강민경은 먼저 주선자 카더가든을 만났다. 강민경이 "넌 (소개팅 상대) 봤어?"라고 묻자, 카더가든은 "난 사진만 봤다"고 답했다.

강민경의 소개팅 이야기는 곧 카더가든 유튜브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syk13@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