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눈물의 여왕’ 김지원, 베를린에서 포착된 사진은...“김수현이 찍어준 걸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배우 김지원이 베를린 대성당, 즉 베를리너 돔이있는 독일 베를린에서 찍은 인생 사진을 선보였다.

김지원이 지난 13일 자신의 개인 계정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김지원의 헤어스타일은 길고 자연스러운 검은색 머리입니다. 스타일은 매우 심플하게 가운데 가르마를 타고 자연스럽게 떨어지게 하고 있다. 이런 스타일은 일상적이면서도 깔끔한 느낌을 준다.

매일경제

배우 김지원이 독일 베를린에서 찍은 인생 사진을 선보였다. 사진=김지원 SNS


베를린 대성당을 배경으로 자연스러운 헤어스타일과 청순한 화이트 셔츠를 입은 김지원의 일상적인 모습과 세련된 도시의 분위기가 어우러진 사진이 그녀의 개인 계정에 공개되어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데님 팬츠를 매치하여 활기찬 청순미를 강조했으며, 이는 그녀의 대중적인 이미지와 잘 어울리는 패션이었다.

특별히 이번에 공개된 사진 중에는 드라마 ‘눈물의 여왕’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상대 배우 김수현과의 다정한 모습도 포함되어 있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렸다.

이 드라마는 토일 저녁의 주말 감성을 자극하는 tvN의 야심작으로, 상류층의 삶과 사랑을 현실감 있게 그리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김지원은 여기서 재벌 3세이자 백화점의 여왕으로 분해 새로운 연기 변신을 꾀하고 있다.

매일경제

배우 김지원이 독일 베를린에서 찍은 인생 사진을 선보였다. 사진=김지원 SNS


바로크와 르네상스 양식의 조화로운 건축미를 자랑하는 베를린 대성당과 슈프레강가의 경치는 김지원의 고혹적인 매력을 배가시켰다.

이러한 장소에서 포착된 그녀의 자연스러운 일상은 팬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며, 그녀의 세련되고 대중적인 매력이 돋보이는 계기가 되었다.

‘눈물의 여왕’은 매주 토일 밤 9시 20분, 감성을 자극하는 tvN의 주말 드라마로 자리매김하며, 홍해인과 백현우의 감정선을 따라가며 펼쳐지는 아찔한 위기와 사랑의 재발견을 섬세하게 담아내고 있다.

팬들은 김지원의 신작과 그녀가 선보일 캐릭터에 대한 깊은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매 주말 그녀의 변신을 기대하며 안방극장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

[김승혜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